즐겨찾기+ 최종편집:2018-09-19 오후 10:25:2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종합
지방분권개헌추진대구회의 출범
민‧관‧정 등 44개 조직 참여
지방분권형 개헌에 한목소리
조여은 기자 / 입력 : 2017년 10월 12일(목) 20:49

ⓒ 대구광역일보
대구의 민·관·정계와 시민단체 등이 지방분권형 개헌을 위한 조직을 출범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
12일 대구 북구 롯데백화점 대구점 문화홀에서 지방분권개헌국민회의와 지방분권개헌추진대구회의가 공동 주최한 ‘지방분권개헌추진대구회의 출범식’이 열렸다. 국회에서 30년 만에 헌법 개정을 추진하고 있는 가운데 지방분권개헌대구회의에는 그동안 지방분권 운동에 앞장선 단체와 조직이 함께한다.
대구시의회, 대구상공회의소, 대구시여성단체협의회, 대구예총, 대구지방변호사회, 대구YMCA, 더불어민주당·자유한국당·국민의당·바른정당·정의당 대구시당 등 44곳이다.
지방분권개헌추진대구회의는 “현행 헌법체재하에서 지방정부·지방의회가 역할을 다하기엔 현실적 제약이 많다”며 “개정 헌법에 '대한민국의 지방분권국가'임을 명시하고 법률제정권을 지방이 가질 수 있도록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승수 대구시 행정부시장는 “지방분권으로 인한 균형적 발전이 이뤄져야 국가 부강을 이룰 수 있다”면서 “분권개헌의 필요성이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시민들에게 알리는 게 우리의 역할”이라고 강조했다.
출범식에서는 △지방자치단체를 지방정부로 명칭 변경 △주민자치권 △지방의회 법률제정권 △지방정부 과세권 △지역대표형 상원제 도입 등의 개헌 내용이 오갔다.
지방분권개헌추진대구회의는 상임공동대표 4명과 지방분권개헌추진국민위원을 중심으로 단체를 조직화해 내년 1월 서울에서 열리는 지방분권개헌추진 군중행사에 나선다.
조여은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버섯의 고장 건천, 제14회 경주버섯..
경북도, 지역 들깨 산업의 수출 경..
'9·13부동산대책' 다주택자 종부세..
포항시 지진 대피훈련, 시민 대처 ..
경북환동해본부, 찾아가는 민원실 ..
라온건설, 대구 ‘진천역 라온프라..
오중기 민주당 포항북위원장 “포항..
구미시-장사시, 20년 우정 계속 이..
‘맛과 멋’ 경북 대표음식 한자리..
금오복지관 이용 어르신께 삼계탕 ..
최신뉴스
1500년 즈음 흐른 2012년 경주에 ..  
옥류관 만찬  
여야3당 대표 만난 김영남 “대장..  
남북, 상설면회소 조기 개소…이산..  
문서 속에 잠자던 ‘군사공동委’ ..  
文대통령-金위원장‚ 2+2회담..  
수면제 탄 술 먹인 뒤 금품 훔쳐 ..  
수성대학교, 링크+ 팀 프로젝트 경..  
검찰, 생후 5개월 아들 폭행해 숨..  
‘내년 3월 전국조합장선거’ 21일..  
1750억 퍼붓는 경북 5G 산업육성 ..  
추석 대목에도 전통시장 ‘썰렁’  
DGB금융그룹, 제1차 DGB CEO포럼 ..  
LH, 대구혁신 A-3BL 행복주택 입주..  
대구도시공사, 청년매입임대주택 ..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정주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주필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