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2-11 오후 04:08:3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종합
경북교육청, 폐원 신청 유치원에 칼 빼 들었다
구미 2곳 기준 미흡 반려
종합감사 등 강력한 대응
김용구 기자 / 입력 : 2018년 12월 06일(목) 20:35

경북도교육청이 폐원을 신청한 도내 사립유치원 2곳에 대해 종합감사 등 강력한 대응을 하기로 했다.
6일 경북교육청에 따르면 도내에서 폐원을 신청한 사립유치원은 구미의 H, B유치원 등 2곳이다. 이들 유치원의 실제 설립자는 동일인이고 이 설립자는 이들 유치원 외에 다른 1곳도 운영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두 유치원은 지난달 폐원신청을 했으나 경북교육청은 폐원 기준에 미흡하다며 신청을 반려했다.
학부모 3분의 2 이상의 동의를 받기는 했지만 원아 재배치가 100% 완료되지 않았다는 이유다. 당시 H유치원은 원아 53명 중 31명, B유치원은 134명 중 64명만 재배치가 확정된 것으로 밝혀졌다.
경북교육청은 사립유치원이 재배치를 완료하지 않고 폐원을 할 경우 도교육청은 감사를 벌여 결과에 따라 형사고발까지 한다는 방침이다.
또 재배치를 완료했더라도 종합감사를 통해 그동안의 정상운영 여부를 확인해 미흡한 부분에 대한 조치를 완료하고 폐원을 승인하기로 했다.
두 유치원은 현재 내년도 신입생 모집을 하지 않고 있다.
이 가운데 한 유치원은 지난해 2013년부터 감사일 현재(2017년 4월)까지 세출 예산을 집행하면서 품의서, 견적서, 세금계산서 등을 체계적으로 갖추지 않고 가을소풍, 축제 등의 수입과 비용을 세입세출예산에 편입하지 않아 부당 지출한 3억4900여만원과 가을소풍과 축제 수입액 1000여만원의 회수조치와 함께 경고를 받은 바 있다.
마숙자 경북교육청 초등과장은 “폐원 기준에 미흡해 신청을 반려했는데도 두 유치원이 내년 신입생 모집을 하지 않고 폐원을 강행하려고 한다”며 “회계 등 운영전반에 대한 감사를 벌여 문제가 없다고 판단되면 폐원을 승인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용구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김문오가 빚 진 사람은 측근 아닌..
임종식·김문오 웃었다…선거법..
‘내 성적으로 어디갈까’…입시설..
대구 최초 ‘동인아파트’ 영화속에..
지역난방 20년 이상 노후 열수송관 ..
시민안전테마파크 교육부 주관 공모..
예천이 낳은 신궁 김진호 대한민국 ..
‘기온 뚝 찬바람 쌩쌩’ 경북내륙 ..
나를 공격하는 나쁜 면역세포…국내..
사랑의 김장담그기 행사 ‘훈훈’
최신뉴스
경북도개발공사, 사랑의 연탄 15만..  
한국뇌연구원, 제3대 원장 서판길 ..  
공군 11전투비행단 제36대 단장에 ..  
영덕·울진·영양·봉화군 신규 사..  
북한산 석탄 반입 4명 기소  
혹한 속 일감 줄어든 대구 인력시..  
임종식·김문오 웃었다…선거..  
용암온천 대표 등 5명 검찰 송치  
대구교육청, 내년 고교 입학금 면..  
김천시 “KTX 구미역 정차 추진 철..  
이재하 대구상의 회장, 현 정부 정..  
포항시, 지역거점 항공사 유치 암..  
道, ‘SNS 마케팅’ 교육 소자본 ..  
가스공사, 연료전지 설치로 에너지..  
작년 신생기업, ‘부동산업’ 비중..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정주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주필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