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3-21 오후 08:54:5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종합
강효상 의원 “노골적인 TK배제 인사 개탄”
TK패싱 포기할 때까지 투쟁
박광덕 기자 / 입력 : 2019년 03월 10일(일) 21:57

ⓒ 대구광역일보
청와대가 8일 행정안전부와 국토교통부, 통일부 등 7개 부처 개각을 발표한 것과 관련, 자유한국당 강효상(사진·대구 달서병) 의원이 “TK(대구·경북) 출신은 철저하게 배제됐다”며 강한 불만을 나타냈다.
강 의원은 이날 보도문을 통해 “문재인 정권은 출범 후 지금까지 지지세가 약한 TK출신에게 의도적으로 불이익을 주는 TK배제 인사를 노골화해 왔다”며 “오늘 인사에서도 장관 후보자 7인 중 TK출신은 눈을 씻고 봐도 찾을 수 없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이에 반해 문 대통령의 고향이자 정치활동의 근거지였던 PK(부산·경남)출신이 2인, 호남출신이 3인으로 7인의 장관 후보자 중 71.4%나 차지하고 있어 특정 지역에 인사상 특혜를 몰아주고 있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이제 TK출신 장관은 안동이 고향인 조명래 환경부 장관, 청와대 수석 비서관급 이상 참모 중에도 TK출신은 김수현 정책실장 단 한 명뿐”이라며 “문재인 대통령이 그토록 외치던 인사 대탕평, 국민대통합은 국민 기만에 불과했던 셈”이라고 비난했다.
그는 또 “문재인 정권의 인사 때마다 지역편중 인사를 그만두라는 비판을 입이 아프도록 했지만 달라진 것은 없었다”며 “오히려 오늘 장관 인사를 통해 TK홀대 기조를 더욱 노골적으로 드러냈고 지역차별을 시정할 의사가 없음도 명확히 했다”고 강조했다.
강 의원은 아울러 “더 이상 구걸하지 않겠다”며 “TK지역민들 뿐 아니라 국민통합을 바라는 모든 국민들과 연대해 문재인 정권이 TK배제와 TK패싱을 포기할 때까지 강력히 투쟁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박광덕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현장점검 51일만에 3명 추락사…人..
사람이 찾아오는 의성을 만든다
능력남·미녀, 결혼하면 다 소..
상주향토예능단, 日 미야자키현 방..
축구종합센터 후보지, 경주·상주·..
개나리 만개
공무직 근로자 채용에 필기시험 도..
울진발 강릉행 시외버스 1개 노선 ..
대구 서구, 교통시설 정비, 사고 잦..
친환경농업기반구축 힘 쏟는다
최신뉴스
경주시 원전범시민대책위원회 5차 ..  
포항시, 기업애로 해결 밀착지원  
전찬걸 울진군수, 현장에서 답을 ..  
세종대왕 ㄱㄲㅋ 작명, 초정밀 반..  
울릉군, 새봄맞이 환경정비활동 펼..  
스트레스는 정말 건강에 해로운가?  
이희진 영덕군수, 직원과 소통과 ..  
영덕군, 전체 어린이집 미세먼지 ..  
경산 ‘중산 코오롱하늘채’ 견본..  
영덕군, 관내 위험구역·축제..  
포항시, 자매·우호·교류..  
대성에너지 도시가스서비스센터, 4..  
주낙영 경주시장, 직원과 눈높이 ..  
대구도시철도, 두류역서 ‘파파파 ..  
2월 대구·경북 ‘불황형 흑자..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정주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주필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