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8-21 오후 09:17:0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종합
“대구 팔공산 구름다리 건설…대시민 사기다”
대구경실련 등 7개 단체
팔공산 구름다리 건설은
개발 아닌 퇴행성 삽질…
원탁회의 참가 전면거부
김성용 기자 / 입력 : 2019년 05월 14일(화) 21:55

ⓒ 대구광역일보
시민단체가 대구 팔공산 구름다리는 ‘개발’이 아닌 퇴행성 ‘삽질’이다고 대구를 향해 맹폭을 가했다.
대구시는 애초 팔공산 정상-낙타봉 구간에 폭 2m, 길이 320m의 규모의 구름다리를 2020년까지 준공할 예정이었다.
하지만 생태계 훼손을 우려한 시민·사회단체의 거센 반발로 사업을 전면 중단했다.

▣시민단체 대시민 사기다
대구경실련은 팔공산 구름다리는 쓸모없는, 장식품에 불과하고 신림봉, 낙타봉에서의 조망을 방해하는 장애물이라고 융탄폭격을 가했다.
무엇보다 팔공산 구름다리는 접근하기 어려운, 고가의 입장료를 내야 하고, 케이블카에 대한 특혜성 사업이다고 못박았다.
환경을 파괴하고, 팔공산을 그저그런 산으로 전락시키는 만행이고, 대시민 사기라고 대구시를 옥죄고 있다.
팔공산 구름다리를 놓고 대구시와 시민단체가 한치 물러설 수 없는 진검을 내고 있다.
팔공산 개발이냐 보존이냐를 놓고 빚어진 양측의 갈등은 이견을 좁히지 못한 채 2년 3개월째 평행선을 달리고 있다.
시민단체는 대구시가 제안한 ‘보존인가 개발인가! 시민에게 듣는다’는 원탁회의도 거절했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원탁회의에서 보존과 개발에 대해 자유롭게 자신의 목소리를 내고 상대방의 목소리를 듣는 것을 시작으로 민·관의 협력적 합의를 통한 공감대를 이끌어 내는 일이 중요하다. 시민들의 적극적인 동참을 기대한다고 했다.
하지만 시민단체의 반발로 구름다리 건설은 한치앞도 내다볼 수없게 됐다.

▣케이블카 특혜성 사업
대구환경운동연합과 대구경실련 등 7개 시민·사회단체가 연대한 앞산·팔공산 막개발 저지 대책위원회(대책위)는 14일 공동성명을 냈다.
공동성명에서 팔공산 구름다리 개발사업 백지화를 촉구했다.
대구시는 구름다리 설치 후에 팔공산케이블카의 매출이 30억원 정도에서 45억원으로 늘어나고 이후 매년 5% 정도 증가한다는 입장이다.
구름다리를 설치하면 동화사와 케이블카를 찾는 관광객이 2017년 200만명에서 2020년 400만명, 2021년 500만명으로 늘어난다고 했다.
시민단체는 대구시의 주장을 조목조목 따졌다.
시민단체는 대구시 등의 주장이 사실이라면 팔공산 구름다리의 최대 수혜자는 ㈜팔공산케이블카가 될 수밖에 없다고 주장했다.
㈜팔공산케이블카가 투자하거나, 수익의 일부를 지역사회에 환원하지 않으면 구름다리 건설은 ㈜팔공산케이블카에 대한 특혜사업이라고 목청을 높였다.
시민단체는 대구시 등이 주장하는 만큼 매출이 증가하지 않는다면 ㈜팔공산케이블카에 구름다리 설치에 따른 투자와 수익금의 사회환원을 요구하는 것은 무리하거나 부당한 일일 수도 있다. ㈜팔공산케이블카가 대구시의 투자와 사회환원 요구에 대한 분명한 입장을 밝히지 않는 것은 투자 대비 효과가 미미할 것이라는 판단 때문일 가능성도 있다고 했다.

김성용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대구도시철도, 어린이·청소년 ..
靑, 조국청문회 관철 의지 재확인…..
화성산업,강교건설 신기술 CRP거더 ..
계명대, 하계방학 맞아 외국인 유학..
‘통일기원 문무대왕 문화제’ 경주..
“김천시, 장사시설 건축위원 추천..
영덕군공동육아나눔터, 여름방학 중..
김천시, 보조금 감사 상시화한다
훈민정음 상주본 회수 ‘딜레마’…
경북 대형과제 발굴 ‘메가프로젝프..
최신뉴스
유머와 개성이 있는 생일 축하 행..  
문경 귀농귀촌인 한마음대회 개최  
김천혁신도시 공공기관 사회공헌 ..  
의성군 ‘자랑스런 군민상’ 주인..  
평화의 섬 독도, 우리가 지킨다!  
‘구미를 구미답게 브랜딩하다’  
대구과학대, 맞춤형 취업전략 수립..  
의성군 ‘자랑스런 군민상’ 주인..  
경북대, CWUR 세계대학랭킹 국립대..  
군위군, 하절기 에너지절약 확산  
황금초등, 희망나눔 행복두드림캠..  
상주 식량 작물 기술 보급 현장 평..  
경북대 경제교육연구소, ‘제38회 ..  
김천시, 보조금 감사 상시화한다  
계명대, 하계방학 맞아 외국인 유..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정주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주필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