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7-23 오후 07:07:5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종합
‘서러운 노인’ 대구지역 노인학대 4년 새 34.3% 늘어
조기발견 사후관리 중요
조여은 기자 / 입력 : 2019년 06월 16일(일) 21:11

↑↑ 지난 14일 ‘제3회 노인학대 예방의 날’ 기념행사에서 노인들로 구성된 ‘청춘합창단’이 축하공연을 하고 있다.
ⓒ 대구광역일보
학대로 고통받는 대구지역 노인이 매년 늘어나고 있다.
주로 여성 노인이 당하고 주범은 아들이다. 
보건복지부가 14일 발표한 ‘2018 노인학대 현황’에 따르면 지난해 대구에서 노인학대로 판정이 난 사례는 모두 211건이다. 4년 전인 2015년(157건)과 비교하면 34.3% 증가했다.
학대를 당한 노인의 성별은 여성이 165명(78%)으로 대부분을 차지했고 남성이 46명(22%)이다.
연령은 70대가 105명(49.8%)으로 절반을 차지했다. 뒤를 이어 80대 54명(25.6%), 60대 39명(18.5%), 90대 12명(5.7%), 100세 이상 1명(0.4%) 순이다.
학대 행위자는 모두 215명으로 확인됐다. 피해 노인과의 관계를 살펴보면 아들 39.5%(85명), 배우자 38.1%(82명), 기타 10.6%(23명·보호기관 등), 딸 6.9%(15명), 손자·손녀 4.6%(10명) 순이다.
노인학대에 따른 신고 건수도 매년 증가세다. 노인보호전문기관 확충과 신고 의무자 직군 확대 등으로 감춰진 노인학대 사례가 드러나기 때문이라는 게 전문가들의 공통된 설명이다.
대구남부노인전문보호기관 관계자는 “노인학대는 조기발견과 사후관리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면서 “학대받는 노인을 발견한다면 주저하지 말고 관계기관으로 신고해 달라”고 말했다.
조여은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대구시교육청, SW융합 메이커톤 교..
“귀농귀촌 1번지 예천군으로 오세..
건강보장 새로운 미래 만든다
허위 전표로 홀인원 축하보험금 가..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9년 7월19..
고령군 다산면 이장협의회, 달성군 ..
구미시 ‘구미사랑 상품권’ 오늘부..
10월 예천국제스마트폰영화제 작품 ..
의성주민 ‘주거 만족도’ 38% 만족
‘자동차 성능·상태 점검 보증..
최신뉴스
봉산면 새마을남녀협의회, 어르신..  
진솔한 대화로 교육현장 얘기를 듣..  
경북대, 오늘 아마존 입점 설명회 ..  
대구시교육청, SW융합 메이커톤 교..  
대구가톨릭대 ‘4차 산업혁명 혁신..  
수험생 맞춤형상담… 제10회 대구..  
구미스포츠 토토 여자축구단, 홈팬..  
김천시, 650억 투자유치 협약  
구미시, 지하수관리계획 수립용역 ..  
김천시, 다문화가족 친정방문 간담..  
구미시, 구미시장배 장애인탁구대..  
상주시여성농민회, 정책 발굴 워크..  
영천시 사회적경제기업협의회 워크..  
의성안계여성의용소방대, 道 강의..  
구미시 ‘구미사랑 상품권’ 오늘..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정주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주필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