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2-23 오후 10:42:4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종합
후원 미끼 만남 요구한 공무원 파면 촉구
대구경북여성단체연합
조여은 기자 / 입력 : 2019년 08월 06일(화) 20:40

ⓒ 대구광역일보
대구지역 여성단체들이 후원을 빌미로 여성 민원인에게 사적 만남을 요구한 대구시 동구 공무원의 파면과 재발 방지를 촉구하고 나섰다.
대구경북여성단체연합 등은 6일 오전 대구시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개인정보 보호법을 위반하고 여성 민원인에게 사적인 만남을 요구한 복지담당 공무원을 파면하고 재발 방지 대책을 마련할 것을 촉구했다.
이들은 기자회견문을 통해 “가해 공무원은 '한 부모 여성 가장 복지제도' 관련 행정업무의 담당자라는 명확한 직위와 역할을 가지고 민원인들의 사회·경제적 취약성을 악용하면서 인권을 침해한 범죄를 저질렀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이어 “후원 빌미로 만남을 요구한 공무원의 징계는 솜방망이 처벌에 불과하다”며 “이번 대구시의 3개월 정직처분을 중징계라고 말하는 것은 언어도단이고 책임을 회피하려는 행태”라고 주장했다. 
아울러 “대구시는 개인정보보호 관리 시스템의 총체적 점검과 이번 사건의 관리책임 소재를 명확히 밝혀달라”고 요구했다.
한편 동구 행정복지센터 소속 공무원 A(29)씨는 지난해 12월부터 지난 6월까지 늦은 밤 30대와 40대 한부모 가정 여성 16명에게 총 37회에 걸쳐 발신자 제한표시로 전화했고 이 중 만난 여성 2명에게는 후원금을 전달했다.
이에 대구시는 공무원 품위유지의무 위반으로 A씨에 대해 정직 3개월의 징계 처분을 내렸다.

조여은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핵보다 두려운 코로나19 신천지 교..
‘김형오 공관위’ 칼날 어디까지…
황교안 “대구·경북 지원 특별..
안동시, 공공시설 휴관·문화예..
‘대구 코로나’라는 대한민국 정부..
문재인 대통령 “위기경보 ‘심각’..
세계 각국서 한국 여행 경계, 한국..
‘코로나19 확산’에 與 “불안조장..
청송군, 코로나19 지역유입 차단 ‘..
서문시장 코로나19 방역
최신뉴스
의성군,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긴..  
한울본부, 울진군 전역에 ‘코로나..  
구미시, 신천지교회 전면 폐쇄 결..  
영덕군, ‘코로나19’ 확산방지 추..  
김천시, 코로나19 확진 1명 발생 ..  
경주시, 전통시장 5일장 임시 휴장..  
포항지역에 지난주 추가 확진자 4..  
포항시, ‘코로나19’ 방역 강화 ..  
경산시, ‘경산사랑(愛)카드’ 250..  
영천시, 영천·금호·신녕..  
성주군무료급식소, 취약계층에 대..  
봉화군, 봉화·춘양 5일장 휴..  
청송군, 코로나19 지역유입 차단 ..  
영주시, 해외성지 순례 여성1명 코..  
안동시, 공공시설 휴관·문화..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김성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용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