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7-13 오후 10:44:5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종합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군위군 설득 중재안 내놨다”
이철우 지사 취임 2주년 기자간담회
“부스러기 더 차지하려고 싸워…우보는 불가”
“홍의락 부시장 영입…대구시 실험 지켜볼터”
이주현 기자 / 입력 : 2020년 06월 29일(월) 21:17

↑↑ 이철우 경북지사가 29일 도청 다목적홀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 대구광역일보
이철우 경북지사가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입지 선정(7월 3일)을 앞두고 군위와 의성의 합의가 좀처럼 이뤄지지 않자 “큰 복덩이가 지역에 떨어지는데 부스러기를 조금 더 차지하려고 싸우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 지사는 29일 취임 2주년 기자간담회를 열고 신공항 추진과 대구 경북 통합 문제에 대한 소회를 밝혔다.
이 지사는 공항지정 신청을 하지 않고 있는 군위군을 설득할 카드가 있느냐는 질문에 “중재안을 내놨다”며 “공항과 영외관사의 위치가 핵심인데 공항은 수요자가 많은 곳으로 가게 돼 있다. 그 곳이 군위 소보 지역”이라고 답했다.
또 “영외 관사는 국방부가 결정할 사안으로 읍단위 지역으로 가야 하는데 군위읍과 의성읍이 있다. 군위는 공항까지 7㎞, 의성은 16㎞ 거리다. 공항이 공동후보지로 가더라도 군위가 유리하다”며 “공항이 건설되면 고속도로, 철도, 국도, 지하철 등이 모두 군위를 통과한다. 군위로서는 불리할 것이 없는 중재안”이라고 했다.
이 지사는 “만약 이번에 지역간 합의가 이뤄지지 못하면 경북 지역민들에게 고개를 들 수 없게 된다. 지역에 유례가 없는 복덩어리가 떨어지는데 작은 부스러기를 가지고 서로 많이 차지하려고 해서야 되겠나”라며 “거듭 말하지만 군위 우보는 안 된다”고 못 박았다.
대구 경북 행정 통합에 대해서는 “권영진 대구시장이 먼저 내게 제의한 것이고 앞서 김관용 전 지사에게도 제안을 한 바 있다”면서 “대구와 경북이 분리되면서 경쟁력을 잃어갔다. 지금도 행정통합이 되지 않아 서로 쓸데없는 경쟁을 하기도 한다. 시교육감과 도교육감은 지금처럼 그대로 각각 뽑고 경북지사와 대구시장만 한 사람으로 하면 훨씬 효율적인 행정을 할 수 있고 세계와 경쟁하는 글로벌 메가시티가 될 수 있다”고 강조했다.
대구시와 함께 여권 인사를 부지사로 영입하는 방안에 대해서는 “대구 부시장으로 영입될 홍의락 전 의원에게는 경북도 챙겨달라고 부탁을 했다”며 “부지사는 아니고 그보다는 작은 직책에 청와대와 통할 수 있으면서도 정치색이 적은 인사를 찾았지만 잘 맞지 않아 그만뒀다. 앞으로 대구시의 실험을 보고 다시 생각하겠다”고 했다.  

이주현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노란 성주참외먹고, 노란 해바라기 ..
건보공단 대경본부, 지역사회 상생 ..
박원순 서울시장 연락두절, 경찰 소..
대구시, 지역건설업체 하도급 참여 ..
경북도, SOC 확충 총력전…성장의 ..
경주체육회 “팀닥터 고발…조만간 ..
흥해 한미장관 주민들, 지진피해 관..
예천군, ‘에듀-클린택시’ 업무협..
감사원, ‘하수처리시설 사업 특혜..
김천 아포 농공단지 폐기물 처리공..
최신뉴스
영주시, ‘영주관광택시’ 운행 개..  
김천시, 지례흑돼지 만두 개발 시..  
영양군, KB작은도서관 조성 사업 ..  
제3기 상주시 정책자문위원회 위원..  
안동시 농업기술센터, 장마철 농작..  
문경시 ‘제17회 전국찻사발공모대..  
봉화군, 사과 품종변화 혁신 주도  
포스코, 청년 취·창업 지원 ..  
대구과학대학교 건축인테리어과, ..  
DGB금융그룹, 혹서기 봉사물품 담..  
LH, 대구북부권 주거복지지사·..  
경북도, 도내 수출기업 물류비 최..  
대구 호우피해 잇따라…하천 범람..  
버스 침수되고 나무 쓰러지고…경..  
신천지 신도 500명 ‘코로나19 혈..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김성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용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