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1-02-25 오후 09:49:0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종합
안동·예천·영주 산불 진화…축구장 357개 면적 불타
잇따른 산불 21시간 만에 진화
3개 지역 총 255㏊ 산림 소실
다행히 인명 피해는 없어…
조여은 기자 / 입력 : 2021년 02월 22일(월) 19:22

↑↑ 지난 21일 안동시 임동면 망천리 한 야산에서 산불이 발생해 불길이 치솟고 있다.
ⓒ 대구광역일보
안동시와 예천군, 영주시에서 지난 21일 잇따라 발생한 산불이 21시간 만에 진화됐다.
이번 산불로 이들 3개 지역에서 총 255㏊의 산림이 소실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이는 축구장 357개에 해당하는 면적이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다.
22일 경북도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3시 20분께 안동시 임동면 망천리 야산에서 발생한 산불이 이날 낮 12시 20분께 진화됐다.
낮 12시 40분께는 기존에 발령했던 ‘대응 2단계’를 ‘대응 1단계’로 하향 조정했다.
현재 투입된 인력이 현장에서 잔불 정리 중이다.
밤새 대피했던 임동면 망천·중평·사월·마령리 300여가구 주민들도 귀가했다
안동시와 산림당국은 이날 오전 6시부터 공무원과 소방대원, 군인 등 진화인력 1400여명, 헬기 23대를 투입해 진화작업을 재개했다.
예천군 감천면 증거리 야산에서 전날 오후 4시 12분께 발생한 산불은 발생 19시간여 만인 이날 오전 11시께 진화됐다.
당국과 예천군은 이날 오전 6시부터 진화인력 700여명과 헬기 16대를 투입해 진화작업을 벌었다.
전날 예천 감천면 증거리에서 시작해 영주시 장수면 화기리와 갈산리까지 번진 산불도 16시간여 만인 22일 오전 8시 30분께 완진됐다.
영주시는 오전 6시 40분부터 산불진화헬기 16대, 시청 공무원과 군인 등 진화인력 530여명을 투입해 진화에 나섰다.
이틀간 이어진 경북 북부지역 산불로 입은 산림 피해는 안동 250㏊, 예천 50㏊, 영주 5㏊이다.
경북도 관계자는 “현재 잔불 정리 중”이라며 “조만간 정확한 산불 원인 및 피해면적을 조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조여은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신라천년 경주 하늘에 쏘아 올린 희..
신현수, 거취 갈림길…靑 ‘폭풍 전..
대구형 뉴딜산업 성장특화 금융지원..
의협, 범죄의사 면허취소법 복지위 ..
일본은 ‘죽도의 날’ 조례 즉각 폐..
영주댐 주변 ‘관광화’ 활용방안 ..
안동시, 야생동물 피해예방시설 설..
대구시, ‘제2차 사회적경제 종합발..
“캠프워커 반환부지, 암 등 질병 ..
미스트롯2 전유진, 포항시 홍보대사..
최신뉴스
코로나19도 고개떨군 제7회 대구광..  
신라천년 경주 하늘에 쏘아 올린 ..  
청도군, 내달 2일 백신접종 시작  
경산 ‘평생학습 배움으로 온(on)..  
구미대-한국로봇융합연구원, 인력 ..  
영천시, 도내 지역 고용 1위 달성  
고령군, 드림스타트 지역자원 후원..  
김천-쿠팡㈜, 첨단물류센터 건립 ..  
구미시장, LG이노텍 신규 투자 요..  
문경시청소년문화의집, 청소년 환..  
안동, 6‧25 전사자 故손중철..  
예천, 제2논공단지 20필지 분양 완..  
의성 기능성 쌀 ‘가바쌀’ 美 수..  
봉화군, 코로나 19 예방접종 준비 ..  
영주세계풍기인삼엑스포, 연기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김성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용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