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0-21 오후 10:19:3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여성
비정규직 여성, 정규직보다 고혈압 위험 높아
건강검진 이용 부족…정규직 여성
보다 고혈압 위험 약 1.42배 높다
류재현 기자 / 입력 : 2017년 06월 14일(수) 19:09

↑↑ 사진은 지난 11일 오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여성노동단체 회원들이 여성 비정규직 임금차별 타파의 날 선포식을 하고 있다.
ⓒ 대구광역일보
비정규직 여성 근로자가 정규직 여성 근로자보다 고혈압에 걸릴 위험이 약 1.42배 높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박상민 서울대병원 가정의학과 교수팀은 정규직 근로자와 비정규직 근로자의 심혈관 건강 상태 차이를 확인하기 위해 진행한 실험 결과를 최근 논문을 통해 발표했다.
연구팀은 실험을 위해 국민건강영양조사에 참여한 20-64세 사이의 근로자 전체 5338명 중 정규직(남 2167명, 여 1326명), 비정규직(남 714명, 여 1131명)으로 그룹을 나눴다.
이들을 상대로 심혈관 건강 위험 행동과 건강검진 이용률 등을 조사한 결과, 비정규직 여성이 정규직 여성에 비해 고혈압에 걸릴 확률이 1.42배 높았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정규직 여성들에 비해 심혈관 건강 위험에 더 노출된 비정규직 여성 근로자들은 정규직 여성들에 비해 건강검진을 덜 받는 것으로 조사됐다. 
연구팀은 “비정규직 근로자가 일반적으로 정규직 근로자에 비해 건강을 위해 소비할 시간이 없고, 식사 습관도 나빠 고혈압과 같은 심혈관 질환에 걸릴 위험이 크다”면서 “또한 비정규직이더라도 여성이 남성보다 직업의 불안정성으로 스트레스를 더 느껴 수치가 높게 나온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이어 “비정규직 근로자들은 건강검진 이용 부족과 특정 집단의 심혈관 건강 저하와 관련이 있다. 고용 불안을 줄이고 비정규직 근로자들이 건강 검진을 받는 것을 장려하는 정책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류재현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농가소득 향상…살맛나는 부강 청도..
10월 20일은 ‘간의 날’ 건강 챙기..
영천문화원, ‘어르신 공연단과 함..
자원봉사로 시작하는 행복한 영천만..
영천경찰서-다문화센터 협업 방문교..
영천시장기 족구대회 성황
경주시, 미니태양광 설치하고 전기..
임산부의 날 기념행사 개최
영천 신녕행복마을팀, 경북도지사기..
영천와인페스타, 달콤한 와인향으로..
최신뉴스
이정은, KB금융스타챔피언십 우승..  
우승과 세계 1위를 하루에… 켑카 ..  
핑크가을 안동 핑크뮬리 그라스원  
“계절이 익어가는, 가을路” 안동..  
대구·경북 사립학교 4년간 법..  
평생 독도 지켜온 김성도씨 세상 ..  
‘영주 금강사 터에서 만난 보물’..  
대구 첫 동물 화장장 건립 주민 반..  
‘민원실 미소천사’ ☺시민..  
대구공항, 활주로 용량 확대 시급  
명품 태권도로 거듭나는 성주군  
탈원전정책으로 공공기관 법인세 7..  
강효상 의원 “대구 노사 평화의 ..  
“한수원‚ 올해 방사성폐기..  
野, 한수원 탈원전 보고서 맹공…..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정주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주필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