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0-21 오후 10:19:3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여성
여성, 폐경 전후 5년 동안 성기능 급저하
대구광역일보 기자 / 입력 : 2016년 11월 07일(월) 20:42

ⓒ 대구광역일보
폐경 여성들이 마지막 월경 전후 각 5년 동안 어떻게 성욕과 신체기능이 저하되는지 보여주는 시계열 그래프가 작성됐다.
북미 폐경학회(NAMS)는 여성 1400명의 성기능을 폐경 전후 10년간 추적하는 연구를 수행했다. 그 결과 여성들은 최종 월경주기 20개월 전에 성기능이 저하되기 시작하며, 그때부터 폐경 후 1년까지 성기능이 급격히 쇠퇴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기간에 여성들은 질 건조, 성욕 저하 등 갑작스러운 폐경 증상을 보이기 시작한다. 이후 1년 동안 완만한 속도로 성기능이 저하된다.
NAMS는 이를 바탕으로 시계열 그래프를 작성했다. 이번 연구결과 전반적으로 폐경 전후 각 5년에 걸쳐 여성들의 성기능이 빠른 속도로 저하되는 것으로 분석됐다. 이 데이터의 중요성은 중년여성의 75%가 “섹스는 삶에서 매우 중요한 요소”라고 답변한 NAMS의 최근 연구에서도 강조됐다.
요한 핑커튼 박사(NAMS 이사장)는 “이번 연구 결과는 여성들이 성기능 장애에 대처할 필요성이 매우 크다는 점을 보여준다”고 주의를 환기시켰다. 그는 “의료서비스 제공자들은 성문제를 놓고 환자들과 열린 대화를 할 필요가 있으며, 이는 폐경 전후 여성들이 성생활을 유지 또는 개선하는 데 도움을 받을 수 있는 선택사항이 많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예컨대 낮은 용량의 질 에스트로젠(오스페미펜) 투여는 대부분 여성의 성교 통증 치료에 효과적이고 안전한 치료법이다. 성교 통증의 감소 효과는 백인여성들보다 흑인여성들에게서 더 작았고, 일본 여성들에게서 더 컸다.
최종 월경주기 전에 자궁적출 수술을 받은 여성들은 수술 전에는 성기능이 저하되지 않았으나 수술 후에는 성기능 저하를 경험했다.
이 내용은 북미 폐경학회의 ‘폐경’ 저널에 발표됐다.
대구광역일보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농가소득 향상…살맛나는 부강 청도..
10월 20일은 ‘간의 날’ 건강 챙기..
영천문화원, ‘어르신 공연단과 함..
자원봉사로 시작하는 행복한 영천만..
영천경찰서-다문화센터 협업 방문교..
영천시장기 족구대회 성황
경주시, 미니태양광 설치하고 전기..
임산부의 날 기념행사 개최
영천 신녕행복마을팀, 경북도지사기..
영천와인페스타, 달콤한 와인향으로..
최신뉴스
이정은, KB금융스타챔피언십 우승..  
우승과 세계 1위를 하루에… 켑카 ..  
핑크가을 안동 핑크뮬리 그라스원  
“계절이 익어가는, 가을路” 안동..  
대구·경북 사립학교 4년간 법..  
평생 독도 지켜온 김성도씨 세상 ..  
‘영주 금강사 터에서 만난 보물’..  
대구 첫 동물 화장장 건립 주민 반..  
‘민원실 미소천사’ ☺시민..  
대구공항, 활주로 용량 확대 시급  
명품 태권도로 거듭나는 성주군  
탈원전정책으로 공공기관 법인세 7..  
강효상 의원 “대구 노사 평화의 ..  
“한수원‚ 올해 방사성폐기..  
野, 한수원 탈원전 보고서 맹공…..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정주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주필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