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2-21 오후 08:45:1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여성
여성, 폐경 전후 5년 동안 성기능 급저하
대구광역일보 기자 / 입력 : 2016년 11월 07일(월) 20:42

ⓒ 대구광역일보
폐경 여성들이 마지막 월경 전후 각 5년 동안 어떻게 성욕과 신체기능이 저하되는지 보여주는 시계열 그래프가 작성됐다.
북미 폐경학회(NAMS)는 여성 1400명의 성기능을 폐경 전후 10년간 추적하는 연구를 수행했다. 그 결과 여성들은 최종 월경주기 20개월 전에 성기능이 저하되기 시작하며, 그때부터 폐경 후 1년까지 성기능이 급격히 쇠퇴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기간에 여성들은 질 건조, 성욕 저하 등 갑작스러운 폐경 증상을 보이기 시작한다. 이후 1년 동안 완만한 속도로 성기능이 저하된다.
NAMS는 이를 바탕으로 시계열 그래프를 작성했다. 이번 연구결과 전반적으로 폐경 전후 각 5년에 걸쳐 여성들의 성기능이 빠른 속도로 저하되는 것으로 분석됐다. 이 데이터의 중요성은 중년여성의 75%가 “섹스는 삶에서 매우 중요한 요소”라고 답변한 NAMS의 최근 연구에서도 강조됐다.
요한 핑커튼 박사(NAMS 이사장)는 “이번 연구 결과는 여성들이 성기능 장애에 대처할 필요성이 매우 크다는 점을 보여준다”고 주의를 환기시켰다. 그는 “의료서비스 제공자들은 성문제를 놓고 환자들과 열린 대화를 할 필요가 있으며, 이는 폐경 전후 여성들이 성생활을 유지 또는 개선하는 데 도움을 받을 수 있는 선택사항이 많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예컨대 낮은 용량의 질 에스트로젠(오스페미펜) 투여는 대부분 여성의 성교 통증 치료에 효과적이고 안전한 치료법이다. 성교 통증의 감소 효과는 백인여성들보다 흑인여성들에게서 더 작았고, 일본 여성들에게서 더 컸다.
최종 월경주기 전에 자궁적출 수술을 받은 여성들은 수술 전에는 성기능이 저하되지 않았으나 수술 후에는 성기능 저하를 경험했다.
이 내용은 북미 폐경학회의 ‘폐경’ 저널에 발표됐다.
대구광역일보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예천군 ‘81동우회 윷놀이’ 성황
새학기는 최신 정보화 장비로!
고령군, 현장방문 종합민원실 운영
경북교육청, 고농도 미세먼지 대응
상주시‚ ‘푸드플랜 패키지 ..
나경원 “文 정권 4대 악정과 전쟁..
경북대 엄정섭 교수, 스프링거 네이..
영국 BBC “역대 아시아 선수 중 손..
계명문화대, 3년 연속 간호사 국가..
구미시, 장기 교통정책 비전 제시
최신뉴스
대구은행, 거점점포 자동심장제세..  
대구특구, 미래차 신기술 방향 제..  
한국농어촌공사 경북본부, 영농대..  
가스公, 민관 합동 ‘2019 국가안..  
지난해 4분기 소득 분배 또 역대 ..  
대구·경북병무청, 우수 병역..  
대구선관위, 이태훈 달서구청장 무..  
대구시, 고농도 미세먼지 비상저감..  
무면허 음주운전 30대 구속  
포항해수청 민원인, 공무원 불친절..  
‘외유 추태’ 예천군의회, 보궐선..  
‘육체노동 정년’ 60에서 65세로 ..  
돈을 앞세워서 사윗감을 찾을 수는..  
국민건강권을 심각하게 위협하는 ..  
현기증이 나는 이유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정주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주필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