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11-20 오후 09:43:3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경제
대구디지털산업진흥원, ‘KOLAS 국제공인시험기관’ 인증
전국 최초 소프트웨어분야 획득
명실상부 전문역량, 공신력 확보
최경수 기자 / 입력 : 2019년 07월 10일(수) 21:05

대구디지털산업진흥원은 국가기술표준원으로부터 국가표준제도의 확립과 각종 시험기관의 자격 인증 업무를 수행하기 위해 설립된 정부기구인 ‘KOLAS(Korea Laboratory Accreditation Scheme)’의 국제공인시험기관 인정을 획득했다고 10일 밝혔다.
대구디지털산업진흥원은 전국 20개 소프트웨어산업진흥기관 중 최초로 소프트웨어분야 국제공인시험기관으로 인정을 획득함으로써 명실상부한 전문역량 및 공신력을 확보했다.
국제공인시험기관 공인시험성적서는 국제시험기관 인정 협력체(ILAC, International Laboratory Accreditation Cooperation)에 가입한 103개국 100개 인정기구와 아시아태평양 시험기관 인정협력체(APLAC, Asia Pacific AccreditationCooperation)에 가입한 24개국 39개 인정기구가 상호인정협정(MRA)에 따라 효력을 상호 수용한다.
시험기관 인정범위는 △ISO/IEC 25023 △ISO/IEC 25051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고시 제2017-31호 등의 국제규격 및 국가규격으로 소프트웨어의 기능적합성, 성능효율성, 호환성, 사용성, 신뢰성, 보안성, 유지보수성, 이식성에 대한 특성을 측정할 수 있다.
KOLAS 공인기관 성적서는 국내에서 다양한 용도로 사용될 수 있다. 정부부처 및 공공기관, 지방자치단체 등에서 발주한 정보시스템 구축 결과 평가 및 정부 연구개발(R&D) 과제의 최종평가 등에도 사용된다.
또한 소프트웨어개발기업이 스스로 자사 제품의 품질 완성도 확인 및 취약 부분 개선을 위해 성적서를 활용할 수도 있을뿐만 아니라 해외진출을 위한 마케팅에도 유용하게 활용될 수 있다.
대구디지털산업진흥원은 지역 내 기업에 대해서는 성적서 발행비용을 할인할 예정이며 유관기관과는 협의를 통해 성적서 발행비용 할인혜택 등을 제공할 계획이다.
최운백 대구시 혁신성장국장은 “이번 KOLAS 인정 획득은 지역의 소프트웨어분야 자격인증 역량을 대외적으로 인정받은 쾌거”라며 “지역기업이 소프트웨어개발제품 시험성적 발급을 통해 고품질의 소프트웨어경쟁력을 갖춰 국내·외에서 더욱 성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최경수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경북도 올해 최우수 1차 보건의료기..
한국새농민·대구농협, “WTO ..
가스公 대구경북-대한산업안전협회,..
칠곡군 정보공개 묵살 건설 업자 비..
울진군, 치매환자분 치료비 지원받..
청해진함 21일 급파, 추락헬기 블랙..
영남대, ‘미세먼지 유해성 패스트..
경북도, “폭설 와도 끄떡 없어요”
경북 탄소산업 육성에 속도 붙었다
대구지역 메신저 피싱 증가… 5억4..
최신뉴스
‘희망 2020 나눔 계몽운동’ 출범  
12월 22일 승부 짓는 날…대구 신..  
대구·경북 고액 체납 387억…..  
칠곡군 정보공개 묵살 건설 업자 ..  
대구지역 메신저 피싱 증가… 5억4..  
조합 돈 7억여원 횡령한 재건축조..  
서구 지적 재조사사업 착수  
철도노조 영주본부, 영주역 광장서..  
청해진함 21일 급파, 추락헬기 블..  
경북도·칠곡경북대병원, 고위..  
울릉도에 공공임대주택 건립된다  
가스공사, 개도국 아동 의료지원 ..  
한국수력원자력, 포천양수사업소 ..  
한수원, 19개 협력중소기업과 미국..  
경북 탄소산업 육성에 속도 붙었다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김성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용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