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2-19 오후 09:29:5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포항
포항 촉발지진 실상, 서울시민에게 알리다
서울시 지진안전 박람회 참가
포항지진 사진 20여점 전시
지진특별법 필요성 홍보 나서
강동진 기자 / 입력 : 2019년 09월 03일(화) 21:35

↑↑ 포항시는 서울지진안전박람회에서 포항지진 사진전 열어
ⓒ 대구광역일보
포항시는 9월 정기국회에 맞춰 서울시민에게 11.15 촉발지진 피해의 심각성과 지진 특별법의 필요성을 알리기 위해 적극 나섰다.
포항시는 3~10일까지 서울시청 전시장에서 서울시가 지진안전 대시민 심포지엄의 연계행사로 개최하는 지진안전 박람회에 참가했다.
11.15 촉발지진으로 아수라장이 된 포항 시가지와 건물잔해, 기울어진 아파트, 참혹한 이재민 대피소, 피해주민들의 이주현장 등 당시 처참했던 현장을 고스란히 담은 사진 20여점을 전시했다.
또한 홍보 부스를 통해 지진 피해지역의 부흥을 위한 흥해 특별재생사업, 방재 인프라 구축 계획 등 포항의 지진대응 우수사례도 소개했다.
특히, 서울시청을 찾은 시민들에게 포항지진 특별법 제정을 촉구하는 홍보물을 나눠주고, 시민 청원 소원트리도 전시해 지진 특별법의 조속한 제정을 바라는 포항시민들의 염원을 고스란히 전했다.
서울시청을 찾은 방문객은 “포항 지진이 발생한지 2년이 다 돼가지만, 아직도 힘든 생활을 하는 이재민들이 이렇게 많은지 미처 몰랐다”며, “지진은 어디에서든 발생할 수 있는 만큼 정치권의 적극적인 노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피해주민들은 최소한의 지원금만을 받은 채 아직까지 임시주거시설에서 생활하고 있음에도, 시간이 지나면서 정부와 정치권, 국민들의 관심에서 멀어져 안타까움을 더하고 있다.
도명 방재정책과장은 “지진 특별법 제정을 위해 민관이 합심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지만, 여야의 대치 속에 시민들이 더 큰 상처를 받고 있는 상황”이라며, “이번 국회정기회에서 특별법이 반드시 제정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역대 최대 피해를 입힌 포항지진이 국가의 지열발전 실증사업으로 인한 촉발지진이며, 자연재해가 아닌 인재(人災)로 밝혀졌음에도 법적 근거가 없어 피해배상과 주거안정, 피해지역 재건을 위한 지원이 제대로 이뤄지지 못하고 있다.
강동진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계명문화대, 지역 中企와 함께 문화..
대구서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영덕군, 코로나19 확산방지 한 긴급..
질병관리본부 “새로운 국면을 맞았..
대구 첫 확진자 접촉시설 모두 폐쇄
中 유학생 전원 기숙사 격리 결정
코로나19, 영천 37번 확진자 진량 ..
대구시, POST코로나19 대비 관광비..
경북도, 북부권 발전전략 수립 추진
경북도, 차세대방사광가속기 포항 ..
최신뉴스
의성군, 국가지질공원 후보지 예비..  
쌀케이크‧쌀식빵…변신 거듭..  
구미시, 금오공고 주차장 조성R..  
문경시, 소규모 사업장 대기오염 ..  
“김천! 변화의 시작 알리다”  
구미시, 전국체전 성공개최 세부추..  
영덕군 ‘사랑의 헌혈운동’  
울진군, 머위생산으로 새로운 소득..  
대구 도시 봉쇄는 없다  
울릉군 초‧중학생 20명 美어..  
이명박 전대통령 2심 징역 17년…..  
‘슈퍼 전파자’ 지역 확진 급증에..  
포항시, ‘코로나19’ 지역유입 차..  
황교안 “대구 10여명 확진자 발생..  
경주시, ‘청년 新골든 창업특구 ..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김성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용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