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7-09 오후 11:19:4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스포츠
조코비치·나달, 이탈리아 인터내셔널 결승 격돌
뉴시스 기자 / 입력 : 2019년 05월 19일(일) 22:09

세계랭킹 1위 노박 조코비치(32·세르비아)와 ‘클레이코트의 황제’ 라파엘 나달(33·스페인·2위)이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BNL 이탈리아 인터내셔널 결승에서 격돌한다.
조코비치는 18일(현지시간) 이탈리아 로마에서 열린 대회 단식 준결승에서 디에고 슈와르츠만(27·아르헨티나·24위)을 2-1(6-3 6-7<2-7> 6-3)로 꺾었다.
나달은 준결승에서 스테파노스 치치파스(21·그리스·7위)를 2-0(6-3 6-4)으로 완파했다.
조코비치와 나달의 상대전적에서는 조코비치가 28승 25패로 우위를 점하고 있다.
올해에는 1월 호주오픈 결승에서 만났는데 조코비치가 3-0(6-3 6-2 6-3)으로 완승을 거뒀다.
그러나 이번 대회가 열리는 클레이코트에서는 이야기가 달라진다.
조코비치와 나달은 클레이코트에서 23차례 맞대결했는데 나달이 16번을 이겼다.
둘이 이 대회 결승에서 맞붙는 것은 이번이 5번째다.
2011년과 2014년에는 조코비치가 이겼고, 2009년과 2012년에는 나달이 우승 트로피르 가져갔다.
조코비치는 2008년과 2011, 2014, 2015년 이 대회에서 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렸다.
나달은 2005년부터 3연패를 달성했고, 2009, 2010, 2012, 2013, 2018년 등 총 8차례 이 대회 정상에 섰다.
조코비치와 나달은 나란히 4대 메이저대회 바로 다음 등급인 마스터스 1000시리즈에서 최다인 33회 우승을 기록 중이다.
이번 대결에서 이기는 선수가 최다 우승 1위로 올라서게 된다.
함께 열리고 있는 여자프로테니스(WTA) BNL 이탈리아 인터내셔널 단식 결승에서는 카롤리나 플리스코바(27·체코·7위)와 요해나 콘타(28·영국·42위)가 맞붙는다.

뉴시스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대구 안심 2차 시티프라디움’ 3..
음주운전 사고 후 음주측정 불응한 ..
LH-한국건강관리협회, 입주민 건강 ..
경북도, 블록체인 기술 적용 헴프 ..
LH, 대구혁신 10단지 행복주택 예비..
DGB대구은행, 시각장애인 점자 상품..
안동 문화도시 플랫폼 누리집 개설
대구, 이틀째 코로나19 신규확진자 ..
경산시의회, 제8대 후반기 의장에 ..
포항시, 주택 미분양관리지역 해제
최신뉴스
‘제7기 칠곡호국평화대학’ 수강..  
울진군, 해수욕장 코로나19 대응 ..  
경산 우호도시 중국 인촨시, 마스..  
영천시체육회, 2020년 정기 대의원..  
청도교육청, 유아 ‘숲놀이’ 통한..  
노란 성주참외먹고, 노란 해바라기..  
우륵박물관, 가야금명장 가야금줄 ..  
도난·행불 등 체납 상태된 차..  
안동시 치매안심센터, ‘무료 치매..  
‘김천평화시장 한마음동행 대축제..  
의성군과 K-water, 누수량 311만톤..  
장세용 구미시장, 이방수 ㈜LG 부..  
영주시, 국민체력100 ‘영주체력인..  
경주 철인3종팀 추가 피해자들, 운..  
박원순 서울시장 연락두절, 경찰 ..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김성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용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