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1-17 오후 08:28:0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사회
대구 북구 구암동 고분군, 사적 지정 예고에 주민 ‘반발’
토지 소유주들, 주민 의견 수렴 없이
문화재청의 일방적 지정 예고 ‘비난’
해당 구청 “토지 소유주의 의견과
관계없이 강행하겠다”입장 고수
김창균 기자 / 입력 : 2018년 05월 16일(수) 23:01

↑↑ 구암동고분군을 포함한 함지산 고대역사문화체험 조감도
ⓒ 대구광역일보
↑↑ 대구 북구 구암동 고분군
ⓒ 대구광역일보
문화재청이 대구 북구 구암동 고분군을 국가 지정문화재 사적으로 지정 예고했지만 토지 소유주들이 반발하고 나서 갈등이 확산되고 있다.
이들 토지 소유주들은 “주민 의견 수렴 없이 문화재청의 일방적인 지정 예고는 절차를 무시한 처사”라고 비난하고 있다.
16일 대구 북구청 등에 따르면 문화재청이 지난 14일 구암동 고분군에 대한 문화재 보호 사적지정을 예고했다.
문화재청은 30일간의 예고를 통해 의견을 수렴한 뒤 문화재위원회 심의를 거쳐 사적 지정 여부를 최종 결정한다.
앞서 구청은 지난해 2월 토지 소유주들이 문화재청에 제기한 민원과 관련해 의견수렴 조사를 벌였다.
대상은 사적지정 구역 53만8000㎡ 중 사유지 53만5500㎡(52개 필지)며 소유주는 총 40명이다. 그러나 2개 필지 소유주가 사적지정을 반대했고 22개 필지 소유주는 전혀 응답조차 하지 않았다.
사적지정을 반대하는 소유주 A(57) 씨는 “조상 대대로 경작을 해오던 밭인데 현실적인 보상이 이뤄지지 않으면 모든 방법을 동원해 관철하겠다”고 말했다.
또 다른 소유주 B(61) 씨는 “건물을 증축하기 위해 매입한 땅을 문화재청이 주민 의견 수렴 없이 사적으로 지정하는 것은 어불성설”이라며 목소리를 높였다.
해당 구청은 주민 반발이 확산되고 있지만 토지 소유주의 의견과 관계없이 강행하겠다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다.
구청 관계자는 “의견 수렴을 위해 토지소유주에게 다음달까지 연락을 취할 계획”이라며 “연락이 없으면 사적 지정은 예정대로 강행하겠다”고 했다.
이에 문화재청 관계자는 “사적 지정은 토지 소유주의 의사와 관계없이 문화재의 재산적 가치를 판단하는 기준이 중요하다”며 “지정예고 기간에 반대만 없으면 사적 지정을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김창균 기자
김창균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택시단체, ‘국토부 카풀 문건’에 ..
‘외유 추태’ 예천군의원들, 여행..
예천군민들 “대국민사과부터 하자..
“예천군의원들은 사퇴하라” 군민..
대형 사립유치원, 에듀파인 거부하..
권영진-이철우, 오늘 일일 상호교환..
“내년에도 농촌개발 공모 1위 하자..
한국당, 단일 지도체제 유지 확정
영천시, 공직자 역량강화 교육 특강
포항 실종선원 3일째 성과 없어
최신뉴스
대구·경북 우체국 직원 감성 ..  
1년 뒤 집값 국민 82% “안떨어질 ..  
사드 여파 극복했나…對中 농산물 ..  
대구은행, 모바일채널 통합플랫폼 ..  
영덕군 앞바다서 선박 침수  
사립학교 교사 채용 교육청 전면위..  
‘김천 통합관제센터 직원 해고’ ..  
2019 겨울 해병대 캠프 “도전과 ..  
권영진 시장직 유지… 벌금 90만원  
영천서 아열대 과일 ‘한라봉’ 만..  
구미시, 제6차 ‘2019년 위생업무..  
김천시, 설 대비 다중이용시설 안..  
문경시, 지역공동체 일자리·..  
‘다이빙 국가대표 1차 선발전’ ..  
경산시, 설 연휴 환경오염 예방 특..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정주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주필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