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0-21 오후 10:19:3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사회
불난 주택서 아버지 구하려던 아들도 참변
안동시 길안면 주택 화재에
80대 아버지 구하려 불길로
뛰어들었다 부자 함께 숨져
김용구 기자 / 입력 : 2018년 10월 10일(수) 20:50

50대 아들이 80대 아버지를 구하려 불길로 뛰어들었다 부자(父子)가 함께 숨졌다.
10일 오전 3시 55분쯤 안동시 길안면의 주택에서 불이 나 주택 1동(50여㎡)과 가재도구를 태워 소방서 추산 1500여만원의 재산피해를 내고 1시간10여분 만에 진화됐다.
불은 집안에 있던 C씨(80·여)가 처음 발견한 뒤 빠져나와 119에 신고했다.
C씨는 때마침 집에 들린 아들 B씨(54)에게 아버지 A씨(80)가 불이 난 집에서 빠져나오지 못한 사실을 알렸다.
B씨는 차량의 시동도 끄지 않은 채 아버지를 구하기 위해 집 안으로 뛰어들어갔지만 부자(父子) 모두 나오지 못했다.
안동시내 사는 B씨는 이날 아버지와 함께 송이를 따러 가기 위해 새벽에 집에 들린 것으로 알려졌다.
신고를 받은 소방당국은 소방차 등 12대와 소방대원 30명을 투입해 진화한 뒤 방안에서 시신 1구를, 이날 오전 8시쯤 무너진 건물더미에서 다른 시신 1구를 발견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C씨 진술 등을 토대로 자세한 화재 원인과 피해 규모를 파악하는 한편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사체 부검을 의뢰할 방침이다.  
김용구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농가소득 향상…살맛나는 부강 청도..
10월 20일은 ‘간의 날’ 건강 챙기..
영천문화원, ‘어르신 공연단과 함..
자원봉사로 시작하는 행복한 영천만..
영천경찰서-다문화센터 협업 방문교..
영천시장기 족구대회 성황
경주시, 미니태양광 설치하고 전기..
임산부의 날 기념행사 개최
영천 신녕행복마을팀, 경북도지사기..
영천와인페스타, 달콤한 와인향으로..
최신뉴스
이정은, KB금융스타챔피언십 우승..  
우승과 세계 1위를 하루에… 켑카 ..  
핑크가을 안동 핑크뮬리 그라스원  
“계절이 익어가는, 가을路” 안동..  
대구·경북 사립학교 4년간 법..  
평생 독도 지켜온 김성도씨 세상 ..  
‘영주 금강사 터에서 만난 보물’..  
대구 첫 동물 화장장 건립 주민 반..  
‘민원실 미소천사’ ☺시민..  
대구공항, 활주로 용량 확대 시급  
명품 태권도로 거듭나는 성주군  
탈원전정책으로 공공기관 법인세 7..  
강효상 의원 “대구 노사 평화의 ..  
“한수원‚ 올해 방사성폐기..  
野, 한수원 탈원전 보고서 맹공…..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정주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주필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