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12-13 오후 09:25:5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사회
경북 ‘비보호 좌회전 설치 후 사망률’ 전국 최고
설치 전보다 466.7% 증가
김용구 기자 / 입력 : 2018년 10월 11일(목) 19:43

비보호 겸용 좌회전 신호 설치 후 발생한 경북의 구간 사고 사망률이 전국 최고치를 기록했다.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소병훈(경기 광주시갑) 의원이 11일 경찰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전국에 설치된 비보호 겸용 좌회전 신호는 4420개다.
비보호 겸용 좌회전 신호는 차량이 몰려 정체가 빚어지는 현상을 해결하고자 2015년 경찰청이 도입했다.
그러나 신호가 설치된 구간의 사고 건수(2015~2017년 평균)는 설치 전(4997건)보다 34.6%(6728건) 증가했다.
사망자는 64명에서 90명(40.6%), 부상자는 7136명에서 8670명(21.5%)으로 늘어났다.
경북의 사망률은 신호 설치 전(3명)보다 466.7%(17명) 증가해 전국의 시·도 가운데 가장 높았다. 이어 서울(300%), 전남(200%), 충남(140%), 경기(109.1%) 순이다.
지역별 사고증가율은 충남(520.7%)이 가장 높았고 경북(94.3%), 전남(92.1%)이 뒤를 이었다.
소병훈 의원은 “비보호 겸용 좌회전 신호가 도움이 되는 구간과 사고 유발이 우려되는 곳을 구분해 이에 따른 설치 기준 및 철거 기준을 마련해야 한다”고 했다.
김용구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임종식·김문오 웃었다…선거법..
“김문오가 빚 진 사람은 측근 아닌..
예천이 낳은 신궁 김진호 대한민국 ..
‘기온 뚝 찬바람 쌩쌩’ 경북내륙 ..
'맨발의 디바' 이은미 콘서트 18일 ..
청춘사운드 콘서트 개최
2018 언어문화 개선사업 의성공고, ..
강석호 의원“귀농어·귀촌 ‘..
곽상도 의원 ‘남구 역세권개발지구..
영덕·울진·영양·봉화군 신규 사..
최신뉴스
안동병원 ‘국경 넘은 인술’…건..  
주택·목욕탕 등 대구·경..  
병력동원 집결지·수송로 이상..  
신천대로 역주행 음주운전 입건  
경북 안전도 안동시·영덕군 ..  
대구 열병합발전소 건립 갈등 심화  
대구지역 롯데백화점, 크리스마스 ..  
대구상의, 21세기대구경제포럼 제2..  
경북농협, 연합사업 평가회  
포스코, 휴양시설 확충 그룹사Z..  
대구경북경제자유구역청, 일본 판..  
대구 139개社 중 56.1% ‘北시장 ..  
울릉도 명물 ‘오징어’ 말리기  
장래희망 지형 바뀌었다…1위 운동..  
“신한울 3,4호기 건설 재개하라”..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정주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주필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