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2-21 오후 08:45:1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사회
대구 최초 ‘동인아파트’ 영화속에 남긴다
재건축 앞둔 동인아파트
영화 세트장으로 변신
김충희 기자 / 입력 : 2018년 12월 04일(화) 21:44

↑↑ 4일 대구 동인아파트에서 영화 ‘비스트’ 스태프와 배우 등이 촬영 준비를 하고 있다.
ⓒ 대구광역일보
4일 낮 12시쯤 대구 중구 동인동 동인시영아파트(동인아파트) 앞 골목.
평상시 같으면 오가는 사람이 거의 없어 한산한 이곳이 이방인들로 북적거렸다.
험상궂은 인상을 한 남성들, 남루한 행색의 무리가 골목 이곳저곳을 누볐다.
군데군데 페인트칠이 벗겨진 아파트의 외벽에는 낡은 대형 펼침막에 붉은 글씨로 ‘재개발 사업 철회’라는 문구는 적혀 있다.
1969년 대구 최초로 지어진 동인아파트가 영화 세트장으로 변한 모습이다.
이날은 영화 ‘비스트’(가제목)의 촬영장소 중 하나로 동인아파트가 섭외된 뒤 본격적인 촬영이 시작된 날이다.
험악하게 분장을 하고 골목을 누빈 이들은 배우들이었고 아파트 외벽에 내걸린 펼침막은 영화 소품이다.
재건축을 앞둔 동인아파트가 허물어져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지기 전 마지막 모습이 스크린에 남게 된다.
동인아파트의 옛 모습을 담는 작품은 이정호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영화 ‘비스트’로 동인아파트 촬영분은 4일부터 11일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앞서 지난 3일 동인아파트 관리사무실 측은 공고문을 통해 “아파트 정비사업 계획에 따라 이주·철거를 앞두고 동인아파트의 옛 모습이 사라지는 아쉬움을 채워줄 기록영화를 찍는다. 대표자 회의에서 촬영 세트의 섭외를 허가했다”며 주민들의 협조를 당부했다.
‘비스트’는 대한민국을 뒤흔든 살인사건을 해결하기 위해 팽팽하게 대립하는 두 형사의 격돌을 그린 범죄 느와르 영화다.
영화에는 대구 연극배우 출신의 이성민과 배우 유재명이 주연으로 출연하며 대구 대명공연문화거리에서 활동하는 배우와 대구연극협회 회원 등 20여명이 조·단역으로 등장한다.
한편 13평(43㎡)짜리 5개동으로 한때 300세대가 넘었던 동인아파트에는 현재 180여가구 주민이 살고 있으며 LH의 주택정비사업에 따라 내년 하반기쯤 주민 이주와 함께 철거가 시작될 예정이다.
김충희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예천군 ‘81동우회 윷놀이’ 성황
새학기는 최신 정보화 장비로!
고령군, 현장방문 종합민원실 운영
계명문화대, 3년 연속 간호사 국가..
상주시‚ ‘푸드플랜 패키지 ..
경북교육청, 고농도 미세먼지 대응
나경원 “文 정권 4대 악정과 전쟁..
경북대 엄정섭 교수, 스프링거 네이..
영국 BBC “역대 아시아 선수 중 손..
구미시, 장기 교통정책 비전 제시
최신뉴스
대구은행, 거점점포 자동심장제세..  
대구특구, 미래차 신기술 방향 제..  
한국농어촌공사 경북본부, 영농대..  
가스公, 민관 합동 ‘2019 국가안..  
지난해 4분기 소득 분배 또 역대 ..  
대구·경북병무청, 우수 병역..  
대구선관위, 이태훈 달서구청장 무..  
대구시, 고농도 미세먼지 비상저감..  
무면허 음주운전 30대 구속  
포항해수청 민원인, 공무원 불친절..  
‘외유 추태’ 예천군의회, 보궐선..  
‘육체노동 정년’ 60에서 65세로 ..  
돈을 앞세워서 사윗감을 찾을 수는..  
국민건강권을 심각하게 위협하는 ..  
현기증이 나는 이유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정주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주필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