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5-20 오후 10:14:4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사회
포항해수청 민원인, 공무원 불친절에 불만
“갑질 행태 보였다” 주장 논란
뉴시스 기자 / 입력 : 2019년 02월 21일(목) 20:39

포항지방해양수산청 공무원이 민원인에게 불친절 응대하며 ‘갑질’ 행태를 보였다는 주장이 제기돼 논란이 일고 있다.
지난 14일 오후 부처님오신날을 기념해 ‘영일대해수욕장 환경정화캠페인’ 행사를 협의하기 위해 포항해양수산청을 방문했던 M단체 사무국장 K씨는 “담당 계장 등 공무원들이 업무를 이사람 저사람에게 떠 넘기다 마지막엔 고압적 말투로 불친절 응대해 심한 불쾌감과 모멸감을 느꼈다”고 제보했다.
사무국장 K씨에 따르면 “이날 행사가능 여부와 절차 등을 협의하기 위해 포항해수청 해양수산환경과를 방문해 신분을 밝힌 뒤 B직원에게 행사계획을 설명하고 문의를 하고 싶다고 하자 ‘잘 모르겠다’며 C직원에게 떠넘겼고 C직원도 또 다시 ‘이런 일은 처음’이라며 A계장에게 물어보라며 업무를 떠넘겨 심한 불쾌감을 느꼈다”고 주장했다.
이어 “A계장에게 환경정화캠페인(EM) 진행을 위한 절차 등을 문의하려 했지만 A씨는 주머니에 손을 넣은 채로 자초지종을 들어보지도 않고 강압적인 태도로 ‘안 된다’는 말을 했다”고 강조했다.
사무국장 K씨는 “잡상인 취급하는 태도에 심한 모멸감을 느껴 의뢰를 하러 온 민원인에게 이럴 수 있느냐고 말했지만 A계장은 팔짱을 낀 채로 무슨 바다를 오염시킬 일 있냐“며 “훈계일색의 말만 늘어 놓았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A계장은 ”주머니에 손을 넣고 말한 적이 없고 불쾌하게 응대한 적도 없다“며 “여러 사람을 돌아 만난 것은 맞지만 팔짱을 낀 것은 생각하기 위한 것이고 평소 목소리가 크긴 하지만 강압적으로 애기하진 않았다”고 해명했다.
뉴시스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6월 축구 A매치 호주·이란전 ..
“사랑으로 이끌어주신 선생님 큰 ..
고령군 대가야읍 파크골프장 개장
박진감 넘치는 소싸움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9년 5월20..
경북교육청, 4차 산업시대 눈과 귀..
영양군 문화시설사업소, 분재 가꾸..
동대구농협, 영대병원역지점 이전 ..
태권도, 맨체스터 세계선수권 첫날 ..
中 난핑시 우호대표단, 경주 방문
최신뉴스
대구교육청, 어린이 재난안전 종합..  
영진전문대, 사제지간 소통의 장  
꿀 채밀량 역시 최고…장원벌 확대..  
“내년부터 대기오염 기준강화, 대..  
대구대, ‘한·일대학 3+1’ M..  
도 농기원, 과수 돌발해충 공동방..  
道, 위생용품 첫 합동단속  
경북도, 4차 산업혁명 이끄는 중소..  
안동시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 ..  
한국장학재단, 미래인재 양성 기여  
청송군, 하반기 외국인계절근로자 ..  
경북교육청, 단 한 명도 놓치지 않..  
교육부 사학비리 정조준…경북대 ..  
안동 전통한옥 체험하러 오세요  
영주시, 취약계층 의료안전망 구축..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정주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주필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