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3-21 오후 08:54:5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사회
포항해수청 민원인, 공무원 불친절에 불만
“갑질 행태 보였다” 주장 논란
뉴시스 기자 / 입력 : 2019년 02월 21일(목) 20:39

포항지방해양수산청 공무원이 민원인에게 불친절 응대하며 ‘갑질’ 행태를 보였다는 주장이 제기돼 논란이 일고 있다.
지난 14일 오후 부처님오신날을 기념해 ‘영일대해수욕장 환경정화캠페인’ 행사를 협의하기 위해 포항해양수산청을 방문했던 M단체 사무국장 K씨는 “담당 계장 등 공무원들이 업무를 이사람 저사람에게 떠 넘기다 마지막엔 고압적 말투로 불친절 응대해 심한 불쾌감과 모멸감을 느꼈다”고 제보했다.
사무국장 K씨에 따르면 “이날 행사가능 여부와 절차 등을 협의하기 위해 포항해수청 해양수산환경과를 방문해 신분을 밝힌 뒤 B직원에게 행사계획을 설명하고 문의를 하고 싶다고 하자 ‘잘 모르겠다’며 C직원에게 떠넘겼고 C직원도 또 다시 ‘이런 일은 처음’이라며 A계장에게 물어보라며 업무를 떠넘겨 심한 불쾌감을 느꼈다”고 주장했다.
이어 “A계장에게 환경정화캠페인(EM) 진행을 위한 절차 등을 문의하려 했지만 A씨는 주머니에 손을 넣은 채로 자초지종을 들어보지도 않고 강압적인 태도로 ‘안 된다’는 말을 했다”고 강조했다.
사무국장 K씨는 “잡상인 취급하는 태도에 심한 모멸감을 느껴 의뢰를 하러 온 민원인에게 이럴 수 있느냐고 말했지만 A계장은 팔짱을 낀 채로 무슨 바다를 오염시킬 일 있냐“며 “훈계일색의 말만 늘어 놓았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A계장은 ”주머니에 손을 넣고 말한 적이 없고 불쾌하게 응대한 적도 없다“며 “여러 사람을 돌아 만난 것은 맞지만 팔짱을 낀 것은 생각하기 위한 것이고 평소 목소리가 크긴 하지만 강압적으로 애기하진 않았다”고 해명했다.
뉴시스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현장점검 51일만에 3명 추락사…人..
사람이 찾아오는 의성을 만든다
능력남·미녀, 결혼하면 다 소..
상주향토예능단, 日 미야자키현 방..
축구종합센터 후보지, 경주·상주·..
개나리 만개
공무직 근로자 채용에 필기시험 도..
울진발 강릉행 시외버스 1개 노선 ..
대구 서구, 교통시설 정비, 사고 잦..
친환경농업기반구축 힘 쏟는다
최신뉴스
경주시 원전범시민대책위원회 5차 ..  
포항시, 기업애로 해결 밀착지원  
전찬걸 울진군수, 현장에서 답을 ..  
세종대왕 ㄱㄲㅋ 작명, 초정밀 반..  
울릉군, 새봄맞이 환경정비활동 펼..  
스트레스는 정말 건강에 해로운가?  
이희진 영덕군수, 직원과 소통과 ..  
영덕군, 전체 어린이집 미세먼지 ..  
경산 ‘중산 코오롱하늘채’ 견본..  
영덕군, 관내 위험구역·축제..  
포항시, 자매·우호·교류..  
대성에너지 도시가스서비스센터, 4..  
주낙영 경주시장, 직원과 눈높이 ..  
대구도시철도, 두류역서 ‘파파파 ..  
2월 대구·경북 ‘불황형 흑자..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정주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주필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