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8-21 오후 09:17:0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사회
대구 CCTV 관제사 협상 진통
‘공무직 임금체계’ 입장 엇갈려
16·20일 임시총회 파업 재투표
관제사 “정부 가이드라인에
맞춘 정규직 전환 촉구”
황태용 기자 / 입력 : 2019년 05월 15일(수) 21:21

↑↑ 15일 대구시 서구청에서 CCTV 관제사 정규직 전환 방안을 놓고 공동실무협의회가 열리고 있다.
ⓒ 대구광역일보
대구시 CCTV 관제사가 15일 8개 구·군 실무자와 협상테이블을 갖고 정규직 전환 방안을 논의했으나 입장차만 확인했다.
CCTV 관제사와 8개 구·군 실무자 등 관계자 40여명은 이날 서구청에서 정규직 전환 방안을 놓고 실무협의회를 가졌으나 절충점을 찾지 못했다.
앞서 관제사들은 8개 구·군과의 정규직 전환 교섭 결렬로 지난 1~8일 파업을 선언했다. 실제로 관제사 180여명은 파업에 돌입했으나 이틀 만에 중단했다.
8개 구·군이 이날 실무협의회에서 잠정합의안을 내놓기로 해서다.
실무협의회에서는 ‘정규직 전환 시기 확정’, ‘고용 승계’, ‘공무직 임금체계 적용’ 등 관제사들의 요구안이 협상테이블에 올랐다.
8개 구·군은 급식비와 복지포인트 지원 등의 내용을 담은 잠정합의서를 관제사들에게 내밀었다.
그러나 실무협의회는 1시간 30분 만에 결렬됐다.
양 측의 의견이 극명하게 갈린 부분은 임금체계다.
관제사는 기존 공무직 임금체계와 동일한 호봉제를 요구했으나 8개 구·군은 받아들일 수 없다는 입장이다.
관제사들은 “정부 정규직 전환 가이드라인에 맞춘 정규직 전환을 바란다”면서 “16일과 20일 조합원 임시총회를 열고 또다시 파업할지 투표한다”고 했다.
서구청 관계자는 “관제사들의 정규직 전환을 내년 1월1일까지 마무리하고 고용 승계를 보장하겠다”면서도 “임금의 경우 호봉제는 재정 여건상 어렵기 때문에 직무 직급제를 적용한다”고 했다.  
황태용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대구도시철도, 어린이·청소년 ..
靑, 조국청문회 관철 의지 재확인…..
화성산업,강교건설 신기술 CRP거더 ..
계명대, 하계방학 맞아 외국인 유학..
‘통일기원 문무대왕 문화제’ 경주..
“김천시, 장사시설 건축위원 추천..
경북 대형과제 발굴 ‘메가프로젝프..
영덕군공동육아나눔터, 여름방학 중..
김천시, 보조금 감사 상시화한다
훈민정음 상주본 회수 ‘딜레마’…
최신뉴스
유머와 개성이 있는 생일 축하 행..  
문경 귀농귀촌인 한마음대회 개최  
김천혁신도시 공공기관 사회공헌 ..  
의성군 ‘자랑스런 군민상’ 주인..  
평화의 섬 독도, 우리가 지킨다!  
‘구미를 구미답게 브랜딩하다’  
대구과학대, 맞춤형 취업전략 수립..  
의성군 ‘자랑스런 군민상’ 주인..  
경북대, CWUR 세계대학랭킹 국립대..  
군위군, 하절기 에너지절약 확산  
황금초등, 희망나눔 행복두드림캠..  
상주 식량 작물 기술 보급 현장 평..  
경북대 경제교육연구소, ‘제38회 ..  
김천시, 보조금 감사 상시화한다  
계명대, 하계방학 맞아 외국인 유..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정주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주필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