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8-19 오후 10:16:3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사회
‘숨이 턱턱’ 여름이 두려운 쪽방촌…폭염대책 마련 촉구
“폭염 대책, 정부 차원서 마련해야”
대구 온열질환자 5년 사이 5.8배↑
황태용 기자 / 입력 : 2019년 06월 11일(화) 20:49

↑↑ 반(反)빈곤네트워크가 11일 국가인권위원회 대구인권사무소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취약계층의 근본적인 폭염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 대구광역일보
“에어컨은 사치죠. 방은 창문도 없이 꽉 막혀 여름에는 딱 죽을 맛입니다”
대구의 한 쪽방촌에서 거주하는 A(50대)씨는 “사방이 막힌 곳에서 속옷 하나 걸치고 폭염을 견뎌야 한다”면서 “목욕 시설은 남녀공용이라 몸을 자주 씻기가 어렵다”며 이같이 말했다.
여름철 한 끼를 챙기는 것도 A씨에게는 버거운 일이다. A씨는 “방안에서 가스버너를 이용해 음식을 조리해야 하니 밥을 물에 말아 대충 끼니를 때우는 게 대부분”이라며 “무료급식소에 가서 밥을 얻어먹기도 한다”고 했다.
폭염에 무방비로 노출되기 쉬운 취약계층의 건강과 생명 보장을 위해 대구 시민단체가 두 팔을 걷어붙였다.
대구쪽방상담소와 인권운동연대 등 7개 시민·사회단체가 연대한 반(反)빈곤네트워크는 11일 국가인권위원회 대구인권사무소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정부에 취약계층의 근본적인 폭염 대책을 마련할 것을 촉구했다.
반빈곤네트워크는 기자회견문을 내어 “취약계층의 폭염은 생존권의 문제다. 반지하와 고시원, 쪽방 등은 환기조차 어려운 밀폐된 구조로 내부온도가 외부온도보다 높다”면서 “폭염의 열기를 선풍기 한 대로 감당하기에는 불가능하다”고 했다.
반빈곤네트워크는 “매년 반복되는 폭염 대책을 넘어 중앙정부와 지방정부의 근본적인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며 인권위에 진정서를 제출한 이유를 밝혔다. 
그러면서 ‘폭염 특별 재난지구 선포’, ‘취약계층 건강권 실태 조사’, ‘임시 거주시설 제공’ 등도 요구했다.
보건복지부 질병관리본부가 발표한 ‘온열질환자 발생 추이’ 자료를 살펴보면 최근 8년(2012~2018) 동안 전국에서 발생한 온열질환자는 연평균 1716명이다. 이중 매년 17명이 온열 질환으로 숨졌다.
대구는 같은 기간 연평균 48명의 온열질환자가 발생했고 0.7명이 목숨을 잃었다.
문제는 온열질환자 발생이 여름철 평균기온과 폭염 일수에 따라 비례한다는 점이다.
반빈곤네트워크는 지구온난화로 매년 기온이 상승하면서 올해는 지난해보다 온열질환자가 증가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실제로 대구의 온열질환자는 2014년 21명에서 지난해 122명으로 5년 사이 5.8배가량 증가했다.
유경진 대구쪽방상담소 상임활동가는 “중앙정부와 대구시가 홈리스와 쪽방촌 주민 등을 대상으로 폭염 대책을 펼치고 있지만 온열질환자는 매년 늘고 있다”면서 “폭염을 재난으로 규정해 국가 차원의 대응 시스템을 갖춰야 한다”고 했다. 
황태용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일본산 주류제품 “OUT”
대구시의회, 日 아베정부 경제침략 ..
화성산업,강교건설 신기술 CRP거더 ..
군위군, 74주년 광복절 태극기 달기..
이승율 청도군수, 국비확보 행정안..
도농기원, 인삼 병해충 예찰체계 강..
의성군, 지방재정 신속집행 경북도 ..
상주농기센터, 맞춤형 적정 수분관..
칠곡군, 日 수출규제 기업지원 총력
경북도 한우초음파 육질진단 경진대..
최신뉴스
칠곡군, 외식산업 경쟁력 강화 ‘..  
티웨이항공, 안전 인프라 확충 속..  
포항 지진피해 주민·중소Z..  
추석선물은 우체국 쇼핑에서  
‘텅빈 지갑’ 외식 5개월째 내리..  
폭염…비뇨기 질환 요로결석 환자 ..  
여름휴가 후유증 꿀잠이 필수…  
결혼-출산 안 하는 여성, 유방암 ..  
한국당, 사기 혐의 등으로 조국 고..  
DGIST, 위 점막 재생 줄기세포 특..  
‘반일종족주의’ 저자들 오늘 조..  
영남권 5개 시·도의회 ‘지방..  
경주시립 송화도서관 9월 독서의 ..  
도서관으로 떠나는 방학여행 책과 ..  
“김천시, 장사시설 건축위원 추천..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정주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주필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