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7-23 오후 07:07:5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사회
민주노총, 경주 장애인시설 비리 수사촉구·부당해고 규탄
안강읍 ‘혜강 행복한집’ 원장의
비리, 장애인 폭행 등 수사 요구
윤용찬 기자 / 입력 : 2019년 06월 13일(목) 20:44

↑↑ 민주노총 경북지부 등이 13일 경주시청에서 장애인시설 비리 수사촉구와 부당해고 규탄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 대구광역일보
민주노총 경북지역본부 등은 13일 경주시청에서 안강읍 소재 ‘혜강 행복한집’ 원장의 비리 및 장애인 폭행 등에 대한 수사촉구와 부당해고 규탄 기자회견을 가졌다.  
전국공공운수노조 경북지부, 경북장애인차별철폐연대(준), 민주노총 경주시지부 등은 “원장이 자폐성 장애 거주인에게 무자비한 폭행을 가하고, 정신병원에 입원시켰으며 정부 보조 급식비를 횡령한 사실이 밝혀졌다”면서 “촉탁 의사에게 보조금을 돌려받는 등 심각한 수준의 비리와 거주인들의 인권탄압이 자행돼왔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원장이 내부 공익제보자 색출에 혈안이 돼 노동조합에 가입하자 복수노조를 만들고 해고를 남발하는 상황에 이르렀다”며 “과거부터 이 같은 문제가 제기돼 2016년에는 경주시에 감사를 요청했으나 제보직원만 불이익을 당했고, 최근 압수수색을 앞두고 경찰이 미리 알려준 것 또한 이해할 수 없는 대목”이라고 성토했다. 
이들은 “장애는 차이일 뿐인데 우리 사회는 심각한 차별이 만들어지고, 개인이 감내할 수 없어 시설로 보내지는 제도의 허점을 이용해 눈먼 돈 삼키듯 자격 미달의 운영자들이 사회복지 미명 아래 돈벌이 수단으로 전락됐다”고 지적하고 “장애인들이 더 이상 고통받지 않도록 일벌백계와 함께 또 다른 피해자가 없는지 인권실태 전수조사를 실시할 것”을 강조했다.
이와 함께 경주시에 해당 시설의 정상 운영을 위한 공익 이사진 구성, 고용노동부에는 복수노조 지배개입 여부 및 부당해고에 대한 특별근로감독을 촉구했다.
윤용찬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대구시교육청, SW융합 메이커톤 교..
“귀농귀촌 1번지 예천군으로 오세..
건강보장 새로운 미래 만든다
허위 전표로 홀인원 축하보험금 가..
원추의 '오늘의 운세' 2019년 7월19..
고령군 다산면 이장협의회, 달성군 ..
의성주민 ‘주거 만족도’ 38% 만족
‘자동차 성능·상태 점검 보증..
구미시 ‘구미사랑 상품권’ 오늘부..
10월 예천국제스마트폰영화제 작품 ..
최신뉴스
봉산면 새마을남녀협의회, 어르신..  
진솔한 대화로 교육현장 얘기를 듣..  
경북대, 오늘 아마존 입점 설명회 ..  
대구시교육청, SW융합 메이커톤 교..  
대구가톨릭대 ‘4차 산업혁명 혁신..  
수험생 맞춤형상담… 제10회 대구..  
구미스포츠 토토 여자축구단, 홈팬..  
김천시, 650억 투자유치 협약  
구미시, 지하수관리계획 수립용역 ..  
김천시, 다문화가족 친정방문 간담..  
구미시, 구미시장배 장애인탁구대..  
상주시여성농민회, 정책 발굴 워크..  
영천시 사회적경제기업협의회 워크..  
의성안계여성의용소방대, 道 강의..  
구미시 ‘구미사랑 상품권’ 오늘..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정주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주필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