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11-20 오후 09:43:3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사회
포항지진범대본, 지열발전 시추장비 철거 금지 가처분 신청
지열발전 시추장비 철거작업 중에
지진 발생할 경우 대규모 참사 우려
강동진 기자 / 입력 : 2019년 10월 14일(월) 21:57

↑↑ 대구지법 포항지원 제1민사부(재판장 서영애)는 26일 오후 7호 법정에서 모성은 포항지진범시민대책본부 공동 대표 등 지진피해 포항시민 1만2000여명이 정부와 넥스지오, 포스코 등을 상대로 제기한 포항지진 관련 손해배상 소송에 대한 첫 변론기일을 열었다고 밝혔다. 사진은 재판정을 나오는 원고측 모성은 포항지진범시민대책본부 공동대표.
ⓒ 대구광역일보
포항지진 범시민대책본부(공동대표 모성은·이하 범대본)는 14일 오후 대구지방법원 포항지원에 지열발전시설 점유이전 및 철거금지 가처분 신청을 했다고 밝혔다. 
현재 포항지열발전소에는 시추기 본체와 머드펌프(Mud Pump), 비상용 발전기, 이수순환 시스템, 지상발전 플랜트, 클링타워, 수변전설비 등이 있다.
이 시설물에 대해 포항지열발전소 양도담보권을 가진 ㈜신한캐피탈이 최근 중국 업체 등에 매각절차를 진행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지면서 그 동안 매각 진행에 대한 반대 여론이 꾸준히 제기돼 왔다. 
범대본에 따르면 현재시점에서 지열발전시설 중 수리작업장비나 시추장비 등 지열발전시설을 매각·철거할 경우, 포항에서 추가적인 지진이 발생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우려되고 있다고 주장했다. 
스위스 바젤 지열발전소의 경우, 시추장비나 수리작업장비 등 발전시설을 폐쇄하는 과정에서 1100t의 물이 남아 있다 압력이 증가하면서 추가지진이 발생해 현재까지도 철거작업을 하지 못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이에 범대본은 지열발전시설 철거 과정에서 추가지진이 발생할 경우, 지난 포항지진으로 전파 또는 반파 판정을 받은 건물은 물론, 육안으로 보이지는 않지만 내부 균열이 생긴 건물들까지 붕괴될 수 있어 대규모 참사로 이어질 수 있다는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들은 기상청이 지난 9월 26일 새벽에 발생한 지진에 대해 포항지진의 여진으로서 규모 2.3 수준이라고 발표했으나, 진앙지 주민 상당수는 “‘쿵’하는 소리와 함께 바닥이 흔들려 곧바로 잠을 깰 정도의 진동을 느꼈다”고 진술한 점을 감안하면 실제 규모는 유감(有感)지진 수준인 3.0이상의 지진일 가능성이 높다고 주장했다.
이에 범대본은 포항시민들의 고통을 줄이고 대규모 참사를 예방하기 위해 법무법인 서울센트럴(대표변호사 이경우)의 도움을 받아 지열발전 시추장비를 점유하고 있는 (주)넥스지오와 포항지열발전소 측에 시설물 이전 및 철거를 금지하라는 가처분을 청구했다고 설명했다.  
포항지진 범대본은 지난 2017년 12월 15일 설립된 이래 2018년 1월 지열발전 가동중지 가처분 소송을 제기해 지열발전을 중단시킨 바 있다.
2018년 최초로 포항지진 손해배상 소송을 시작해 2019년 10월 현재 소송인단 1만3000명으로 집단소송을 이끌고 있는 시민단체다.
강동진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경북도 올해 최우수 1차 보건의료기..
한국새농민·대구농협, “WTO ..
가스公 대구경북-대한산업안전협회,..
칠곡군 정보공개 묵살 건설 업자 비..
울진군, 치매환자분 치료비 지원받..
청해진함 21일 급파, 추락헬기 블랙..
영남대, ‘미세먼지 유해성 패스트..
경북도, “폭설 와도 끄떡 없어요”
대구지역 메신저 피싱 증가… 5억4..
경북 탄소산업 육성에 속도 붙었다
최신뉴스
‘희망 2020 나눔 계몽운동’ 출범  
12월 22일 승부 짓는 날…대구 신..  
대구·경북 고액 체납 387억…..  
칠곡군 정보공개 묵살 건설 업자 ..  
대구지역 메신저 피싱 증가… 5억4..  
조합 돈 7억여원 횡령한 재건축조..  
서구 지적 재조사사업 착수  
철도노조 영주본부, 영주역 광장서..  
청해진함 21일 급파, 추락헬기 블..  
경북도·칠곡경북대병원, 고위..  
울릉도에 공공임대주택 건립된다  
가스공사, 개도국 아동 의료지원 ..  
한국수력원자력, 포천양수사업소 ..  
한수원, 19개 협력중소기업과 미국..  
경북 탄소산업 육성에 속도 붙었다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김성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용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