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11-13 오후 08:29:2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사회
달서구 옛 두류정수장 ‘전국노래자랑’ 녹화 강행 논란
시설관리 두류공원관리사무소
안전상 이유로 사용 허가 반려
박광덕 기자 / 입력 : 2019년 10월 14일(월) 21:58

↑↑ 대구시 달서구 두류동 옛 두류정수장 부지
ⓒ 대구광역일보
대구시 달서구가 옛 두류정수장에서 ‘KBS 전국노래자랑’ 녹화 강행을 추진해 논란을 빚고 있다.
옛 두류정수장은 달서구가 대구시 신청사 이전 부지로 내세우는 곳이다.
이곳은 시유지로 시설관리 주체인 두류공원관리사무소는 안전상의 이유로 옛 두류정수장 사용 허가를 반려했고, 달서구는 재요청에 들어갔다.
달서구는 “19일 오후 1시로 예정된 전국노래자랑 녹화를 놓고 두류공원관리사무소와 논의한다”고 14일 밝혔다.
달서구는 지난달 24일 전국노래자랑과 희망달서큰잔치(10월11~13일)를 옛 두류정수장에서 개최한다는 내용의 ‘달서구민의 날 주관 문화행사 개최 사용 협조 공문’을 두류공원관리사무소에 보냈다. 
그러자 두류공원관리사무소는 지난 11일 ‘희망달서큰잔치는 부지 사용을 허가하지만 전국노래자랑은 불가능하다’는 내용을 회신했다. 많은 인원을 수용할 경우 안전사고가 발생할 가능성이 크다는 판단에서다. 
달서구는 이날 화재와 압사 사고 등에 대비한 안전 매뉴얼을 담은 후적지사용재요청서를 다시 두류공원관리사무소에 보냈다. 
이를 놓고 한편에서는 달서구의 무리한 신청사 후보지 홍보라는 지적이 나온다. 두류공원과 계명대 등 많은 인원을 수용할 수 있는 공간을 두고도 달서구가 무리하게 옛 두류정수장 부지를 고집해서다. 
전국노래자랑 무대에서는 직접적인 신청사 후적지 홍보가 불가능하다. 이에 달서구는 행사장 진입로 등에서 옛 두류정수장 부지가 신청사 최적지임을 홍보한다는 구상이다.
3시간 가량 진행되는 전국노래자랑 녹화에는 예산 3000만원을 투입한다. 경호 인력비와 간이 화장실 설치비, 포스터 제작 등에 예산을 쓴다. 현재까지 1200만원 가량의 예산을 집행했다는 게 달서구의 설명이다. 
달서구 관계자는 “그동안 두류공원관리사무소에 부지사용 공문을 보냈을 때 회신이 없는 경우가 많아 물어보면 ‘답이 없다고 해서 행사를 허락하지 않는 건 아니다’라는 답변을 받았다”면서 “방송 녹화를 며칠 앞둔 상황이라 당황스럽다”라고 했다.
박광덕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영남대의료원, 혁신형의사과학자 공..
울진군, 저소득 가구 도배 자원봉사..
빚으로 버티는 자영업자 대출 1년새..
대구 소규모 재건축사업 열풍…쉽고..
포항시, ‘지진방재 내진테이블’ ..
한수원, ‘방화댐퍼’ 시험장비 개..
대구시, 칠성시장 야시장 청년창업 ..
청도스마트도서관 개관
울릉군, 교통안전 캠페인
칠곡군, 카드형 상품권 출시
최신뉴스
경북도체육회 직급·연봉 ‘셀..  
경북교육청, 4조5761억원 편성 202..  
대구경북 100년 이끌어갈 ‘그랜드..  
“수능 만점 기원합니다”  
북구 간부공무원·구의원, 부..  
‘독도추락 헬기수색’ 쌍끌이어선..  
“친구들아 우리 모두 수능 대박 ..  
‘자갈마당 업주와 유착’ 경찰 2..  
남은 실종자 3명 어디에…독도 헬..  
가스公 “최고의 기술력, 지역사회..  
DGB금융, 놀이형 금융교육 뮤지컬 ..  
칠곡군, 카드형 상품권 출시  
대구시, 칠성시장 야시장 청년창업..  
한수원, ‘방화댐퍼’ 시험장비 개..  
울릉군, 교통안전 캠페인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정주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주필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