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11-13 오후 08:29:2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사회
대구경찰 ‘몸캠피싱 지속 증가 추세’ 주의 요구
전년 동기간 대비 17.4% 증가
경찰, 몸캠피싱 예방활동 강화
끝까지 추적·검거 등 강력 대응
조여은 기자 / 입력 : 2019년 11월 05일(화) 21:39

최근 스마트폰 음란영상채팅을 통해 사진과 동영상, 연락처를 빼낸 뒤 이를 빌미로 협박해 돈을 갈취하는 몸캠피싱이 기승을 부리고 있어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5일 대구지방경찰청에 따르면 몸캠피싱 발생은 2017년 전국적으로 1234건이던 것이 지난해에는 1406건으로 14% 증가했다.
올해 10월 현재도 전년 동기간 대비 17.4% 늘어나 지속 증가 추세를 보이고 있다.
또한 피해금액 역시 2017년 전국적으로 18억원, 2018년 34억원에 달했으며 올해 10월 현재 이미 33억여원에 이른다.
실제로 신고하지 못하고 속앓이만 하는 사례까지 더하면 피해액은 훨씬 많을 것으로 추정된다.
몸캠피싱은 몸과 카메라 그리고 개인정보를 낚시질한다는 뜻의 피싱(Phishing)이 합쳐진 단어로, 범인들은 먼저 영상채팅 앱이나 카카오톡, 페이스북 메신저 등을 이용해 음란영상채팅을 하자며 접근한다. 
또 목소리가 안들린다거나 영상이 안보인다고 하며 정체불명의 *.apk 파일 등을 보내주고 설치하도록 유도한다. 이는 사실 스마트폰에 저장된 지인들의 연락처 등 개인정보를 빼내가는 악성 프로그램이다.
연락처를 빼내는 한편 영상채팅으로는 얼굴과 함께 벗은 몸을 보여달라고 한 뒤 녹화 후 충분히 자료들을 빼냈다고 생각되면 채팅 상대방은 태도를 바꿔 협박한다.
지인들의 연락처와 녹화한 영상·사진을 보여주며 돈을 보내지 않으면 부끄러운 모습이 담긴 영상물을 지인들에게 유포하겠다고 한다.
협박에 못 이겨 돈을 보내주면 범인들은 끝까지 물고 늘어지면서 예금은 물론 대출까지 받도록 해 돈을 갈취한다. 
순간의 잘못된 선택으로 인해 정신적·금전적으로 심각한 피해에 이르게 되는 만큼, 몸캠피싱은 무엇보다 걸려들지 않는 것이 중요하다.
몸캠피싱을 피하기 위해서는 우선 모르는 사람이 메신저 등으로 대화를 걸어올 때는 일단 주의해야 한다. 
음란한 대화로 유도한다면 100% 몸캠피싱을 노리는 것이고 이들이 보내주는 파일은 절대로 스마트폰에 내려받아서는 안된다. 
만약 몸캠피싱에 걸려들었다면 일단 협박에 단호하게 대응해야 하며 범인들의 송금 요구에 절대로 응해서는 안된다. 
송금을 하게 되면 범인들은 더 큰 금액을 끝까지 요구하지만 처음부터 강하게 대처하면 범인들도 협박이 소용없음을 깨닫고 범행을 포기하게 된다.
이와 함께 협박 문자나 대화 화면, 송금을 요구하는 계좌번호 등을 캡처해 신속하게 경찰에 신고하고 백신 등으로 악성 프로그램을 찾아내 삭제하거나 스마트폰을 초기화해야 한다.
대구경찰청 관계자는 “급증하고 있는 몸캠피싱에 대해 예방활동을 강화하고 신고 접수 시 신속한 초동조치와 국제공조 등 철저한 수사활동으로 해외체류 몸캠피싱 조직들도 끝까지 추적·검거하는 등 강력 대응 체제를 구축할 것”이라고 말했다. 
조여은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영남대의료원, 혁신형의사과학자 공..
울진군, 저소득 가구 도배 자원봉사..
빚으로 버티는 자영업자 대출 1년새..
대구 소규모 재건축사업 열풍…쉽고..
포항시, ‘지진방재 내진테이블’ ..
한수원, ‘방화댐퍼’ 시험장비 개..
대구시, 칠성시장 야시장 청년창업 ..
청도스마트도서관 개관
울릉군, 교통안전 캠페인
칠곡군, 카드형 상품권 출시
최신뉴스
경북도체육회 직급·연봉 ‘셀..  
경북교육청, 4조5761억원 편성 202..  
대구경북 100년 이끌어갈 ‘그랜드..  
“수능 만점 기원합니다”  
북구 간부공무원·구의원, 부..  
‘독도추락 헬기수색’ 쌍끌이어선..  
“친구들아 우리 모두 수능 대박 ..  
‘자갈마당 업주와 유착’ 경찰 2..  
남은 실종자 3명 어디에…독도 헬..  
가스公 “최고의 기술력, 지역사회..  
DGB금융, 놀이형 금융교육 뮤지컬 ..  
칠곡군, 카드형 상품권 출시  
대구시, 칠성시장 야시장 청년창업..  
한수원, ‘방화댐퍼’ 시험장비 개..  
울릉군, 교통안전 캠페인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정주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주필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