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5-26 오후 10:31:4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사회
대구서 아동·청소년 그룹홈 종사자 처우개선 촉구
대구아동·청소년그룹홈협의회와
우리복지시민연합, 기자회견 열어
황태용 기자 / 입력 : 2019년 11월 06일(수) 21:10

ⓒ 대구광역일보
대구아동·청소년그룹홈협의회(이하 협의회)와 시민단체인 우리복지시민연합은 6일 오전 대구시의회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협의회 종사자들의 처우개선을 촉구했다.
국가인권위원회는 지난 4월 4일 아동·청소년그룹홈(공동생활가정)에 대해 아동양육시설과 동일한 처우를 제공하지 않는 것은 명백한 평등권 침해에 의한 차별이라고 시정을 권고했다.
우리복지시민연합에 따르면 그동안 아동·청소년그룹홈은 복지부 인건비 가이드라인을 적용하지 않아 경력과 호봉을 적용하지 않고 있으며, 각종 수당을 지급하지 않아 최저임금 수준을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지난 2012년에 시행된 ‘사회복지사 등의 처우 및 지위 향상을 위한 법률’ 제3조(사회복지사 등의 처우개선과 신분보장)에는 국가와 지방자치단체가 사회복지사 처우개선을 하도록 규정돼 있다.
또한 같은 해 12월 대구시는 ‘대구광역시 사회복지사 등의 처우 및 지위향상에 관한 조례’를 통해 조례 대구시장이 사회복지사의 처우개선과 지위향상을 위해 노력해야 한다고 명시했다.
하지만 대구시는 국가인권위원회 차별시정 권고와 사회복지사 처우개선 법률, 대구시 조례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아동·홈그룹 종사자들과 아동양육시설 종사자 간 처우의 차별을 시정하지 않고 있다. 
협의회는 국가인권위의 권고와 법과 조례에 의해 아동·청소년그룹홈 종사자의 인건비를 아동양육시설과 동일하게 지원할 수 있는 방안을 대구시에 촉구하는 한편 우선적으로 내년 예산에 각종 수당(명절수당·연장근로수당·가족수당 등)을 요구했지만 전혀 반영되지 않았다.
대구시의 아동홈그룹 담성부서에서는 그나마 내년 명절수당 8800만원(종사자 44명, 개인당 200만원)을 예산부처로 올렸지만 예산부서에서 전액 반영하지 않았다.
협의회와 우리복지시민연합은 제주, 충남, 인천, 광주, 강원, 서울시 등이 호봉제 도입은 물론 각종 수당 등을 지급해  실질적인 처우개선에 나서고 있는 것과 너무나 대조적이라고 비난하고 있다. 
특히 대구의 거의 모든 사회복지종사자들이 임금의 120%를 명절수당으로 받고 있는 상황에서 아동청소년홈그룹 종사들이 이보다 훨씬 낮은 금액을 요구하는데도 이를 거부하는 대구시의 태도를 이해하기 어렵다는 입장이다.
협의회와 우리복지시민연합은 “수년이 흘러가도 여전히 아동·청소년그룹홈 종사자들의 처우개선 진전이 없는 책임을 대구시에 엄중히 물으며 대구시 예산을 심의하는 대구시의회에 일차적으로 명절수당 등의 신설을 요구한다”고 밝혔다. 
황태용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영천시, 도시재생 서포터즈 발대식 ..
‘대구용산자이’, 6월 2일부터 청..
포항시 방역컨설팅단, 식품위생분야..
상주시 경로당 운영 재개 대비 릴레..
정부, 해외 한인 입양인 16만7000명..
이용수 할머니, 정의연 의혹 관련 ..
구미시 아동·여성안전지역연대..
대구도시철도, 국가고객만족도 12년..
대구시내 유통 물휴지 ‘안전’
DGB금융그룹, 사회복지시설 폭염 대..
최신뉴스
상주시 경로당 운영 재개 대비 릴..  
안동시, 작지만 강한 농업인 육성 ..  
구미시, 농촌마을 LPG소형저장탱크..  
봉화군의회, 2020년도 2회 추가경..  
‘예천쪽파 종구’ 본격 출하…전..  
‘2021영주세계풍기인삼엑스포’ ..  
울진군 죽변면도서관 및 작은도서..  
고령군. 운산·안림지구 소규..  
경산시, 운행경유차 배출가스 저감..  
포항시 방역컨설팅단, 식품위생분..  
성주참외 BI·디자인 개발 용..  
월성원전 맥스터 확충여부 지역의..  
김재규 유족, 재심 청구…“10Z..  
대구도시철도 시설물 5G 활용 실시..  
<신간소식>양경한, 12번째 시집 ‘..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김성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용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