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2-23 오후 10:42:4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사회
“대구시 간부공무원 갑질, 과연 사실일까…”
대구시 내부게시판에
간부공무원 갑질 대한
게시글 수차례 올라와
피해자로 지목된 공무원 상대로
확인한 결과 사실과 다른 것으로
조여은 기자 / 입력 : 2020년 02월 11일(화) 21:45

대구시 내부게시판에 간부공무원의 갑질에 대한 게시글이 수차례 오르고, 노조 관계자가 2인 시위에 나서는 등 논란이 일고 있다. 그러나 피해자로 지목된 공무원을 상대로 확인한 결과 사실과 다른 것으로 드러났다.
전국공무원노조 대구시지부와 대구시 새공무원노조 전현직 관계자들은 직원들의 제보를 근거로 대구시 A과장의 갑질과 폭언으로 인해 지난해 1월부터 현재까지 7명의 공무원이 타 부서로 옮겨가거나 퇴직 또는 휴직했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대구시가 갑질로 고통받는 직원들의 외침에 불통하면서 갑질 간부를 묵인하고 있다며 갑질 간부에 대한 인사 등 응당한 조치를 요구했다.
하지만 갑질 당사자로 지목된 A과장은 “결단코 업무와 관련해서든, 업무와 관련되지 않아서든 부당한 지시를 하거나 폭언·욕설 등 갑질을 한 사실이 없다”면서도 “원활한 업무를 하지 못하는 상황에서 짜증을 낸 일은 있다. 그것도 갑질이라면 할 말이 없다”고 답했다.
또 “시민의 공복인 공무원으로 기본적인 업무를 수행하도록 업무를 지시하는 과정에서 목소리가 다소 높아지고 그것으로 인해 해당 공무원의 마음이 상한 일도 있었을 것”이라며 “하지만 업무를 잘해보자고 한 것이지 군림하기 위한 것은 아니었다”고 해명했다.
A과장의 갑질 때문에 부서를 이동했다고 알려진 B씨는 “갑질 주장은 전혀 사실이 아니고 개인적인 사정으로 인해 전보를 요청했다”고 밝혔다.
정년이 아님에도 A과장의 갑질로 조기퇴직을 했다고 알려진 C씨도 “18년 전부터 사업계획을 가지고 있다가 친구와 제주도에서 사업을 하기 위해 퇴직했다”며 “갑질 주장은 터무니 없는 것”이라고 확인했다.
또 다른 갑질 피해자라는 D(여)씨 역시 “자기개발휴직은 월급도 나오지 않고 승진을 위한 인사고과 평정에도 불리한데 스스로 원하지 않으면 못하는 것”이라며 “갑질 때문에 자기개발휴직을 했다는 것도 말이 안 되고 갑질 자체도 없었다”고 했다.
이밖에 휴직한 E씨는 부인(행정6급)이 미국으로 국외훈련을 떠나게 되자 배우자 동반휴직을 신청했으며 F(여)씨는 어머니 간병휴직, G(여)씨는 조직개편에 따른 전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H씨는 “이미 퇴직한 사람에게 왜 전화를 하느냐, 이 문제에 대해 말하고 싶지 않으니 전화를 끊겠다”며 사실관계 확인을 거부했다.
A과장의 갑질 의혹에 대해서는 대구시 감사실이 감사 중이다. 현재까지는 갑질로 볼 만한 사안이 확인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노조 관계자는 “욕설이나 폭언이 없었다 하더라도 고성을 지르거나, 상대방이 모멸감을 느꼈다면 그게 바로 갑질”이라며 “여러 사정으로 피해자들이 사실을 말하지 못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대구시 관계자는 “간부공무원이 업무수행과정에서 직원들에게 매번 상냥하게 대하면서 업무를 팽개치라고 할 수는 없는 노릇”이라며 “욕설과 폭언, 따돌림, 부당한 업무지시 등 갑질은 없어야겠지만 단순한 일을 침소봉대하면 적절하지 않다”고 지적했다.
조여은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핵보다 두려운 코로나19 신천지 교..
‘김형오 공관위’ 칼날 어디까지…
황교안 “대구·경북 지원 특별..
안동시, 공공시설 휴관·문화예..
‘대구 코로나’라는 대한민국 정부..
‘코로나19 확산’에 與 “불안조장..
문재인 대통령 “위기경보 ‘심각’..
세계 각국서 한국 여행 경계, 한국..
서문시장 코로나19 방역
청송군, 코로나19 지역유입 차단 ‘..
최신뉴스
의성군,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긴..  
한울본부, 울진군 전역에 ‘코로나..  
구미시, 신천지교회 전면 폐쇄 결..  
영덕군, ‘코로나19’ 확산방지 추..  
김천시, 코로나19 확진 1명 발생 ..  
경주시, 전통시장 5일장 임시 휴장..  
포항지역에 지난주 추가 확진자 4..  
포항시, ‘코로나19’ 방역 강화 ..  
경산시, ‘경산사랑(愛)카드’ 250..  
영천시, 영천·금호·신녕..  
성주군무료급식소, 취약계층에 대..  
봉화군, 봉화·춘양 5일장 휴..  
청송군, 코로나19 지역유입 차단 ..  
영주시, 해외성지 순례 여성1명 코..  
안동시, 공공시설 휴관·문화..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김성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용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