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1-01-14 오후 09:22:2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사회
법원, 대출 대가로 금품받은 농협 대출담당 직원들 실형 선고
대출 알선 시행사 대표는 집행유예
박광덕 기자 / 입력 : 2020년 07월 29일(수) 22:14

대출에 대한 대가로 금품을 받은 농협 대출담당 직원들이 실형을 선고받았다.
대구지법 제11형사부는 특정 경제 범죄 가중 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수재 등) 등으로 구속기소 된 농협 대출업무 담당 A씨에게 징역 4년과 벌금 5000만원을 선고하고 7500만원의 추징을 명령했다고 29일 밝혔다.
재판부는 같은 혐의로 기소된 B씨에게 징역 1년과 벌금 3000만원을 선고하고 2500만원의 추징을 명령하며 B씨에 대한 보석을 취소하고 법정 구속했다.
대출을 알선한 부동산 시행업체 대표 C씨에게는 징역 1년 6개월에 집행유예 3년, 160시간의 사회봉사를 명령했다.
농협 대출업무 담당인 A씨와 B씨는 지난 2018년 8월 C씨로부터 대구의 한 조합의 토지매입자금 대출 부탁을 받고 30여개 지역단위농협을 모아 대주단을 구성한 뒤 600억여원의 신용대출을 해주고 금품을 수수한 혐의로 기소됐다. 또 A씨는 2018년 5월부터 7월까지 4차례에 걸쳐 지역주택조합들의 자금 3억여원을 횡령한 혐의도 받고 있다.
A씨는 충북 보은군의 한 농협에서 B씨는 충북 옥천군의 한 농협에서 근무하며 대출업무를 담당했고 C씨는 부동산시행 업체와 주택건설 업체의 대표로 대출알선 계약을 체결한 것으로 조사됐다.
조합 대출에 대한 사례금으로 A씨는 7500만원을, B씨는 2500만원을 받은 것으로 드러났다.
재판부는 “금융회사 임직원이 대출에 대한 대가로 금품을 수수하는 행위는 해당 임직원의 청렴성과 직무공정성에 대한 일반인의 신뢰를 크게 훼손함은 물론 금융시장의 건전한 거래 질서를 교란하고 국민경제와 사회 전체의 공정성을 무너뜨리는 행위로서 엄벌할 필요가 있다”고 판시했다. 그러면서 “대출담당 직원으로서 대출알선업자로부터 대출에 대한 대가로 금품을 수수한 점, 범행의 수법과 죄질이 좋지 않고 죄책도 가볍지 않은 점 등을 종합했다”며 양형의 이유를 설명했다.  

박광덕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대통령만 보이는 어두운 터널의 끝 ..
청도군 건설업자 봐주기 의혹 감사..
신년사 발표하는 文대통령, 부동산 ..
대구 스마트공장 구축지원…제조 혁..
경산시 동부동, 새해에도 나눔 행렬..
비슬산 케이블카 용역기관 발표 못 ..
道, 자치경찰제 준비 작업 돌입…7..
청송황금사과 연구단지 조성 71억 ..
구미시, 선별진료소 2개소 운영…코..
성주군 농기계임대사업 남부분소 개..
최신뉴스
“안심하고 타세요”…군위군, 자..  
의성군, 2022년도 청정임산물이용..  
안동시, 2021년 농촌진흥사업 추진..  
상주시, 왕산역사공원에 임시선별..  
호명 신도시 통과하는 문경~안동 ..  
영주시, 민원서비스 종합평가 ‘우..  
성주군 벽진면, 새해 첫 이장회의 ..  
청도정신건강복지센터, 경북경찰청..  
자동차세 연납 신청하고 10% 할인 ..  
김천시, 2021년 기술보급시범사업 ..  
김천시, 빈집 정비사업 추진  
고령군 대가야읍, 노인일자리 발대..  
구미시, 방역수칙 위반 실내체육시..  
이승율 군수, ‘시가지 관문’ 현..  
울릉군, 2021년도 주요업무계획 보..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김성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용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