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8-09 오후 08:46:4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사회
경부고속도로 준공 50년 기념비 또 훼손
기념비에 새겨진 ‘국토교통부
장관 김현미’라는 글자 중 일부
훼손 사실 뒤늦게 알려져
최준경 기자 / 입력 : 2020년 07월 29일(수) 22:15

↑↑ 경부고속도로 준공 50주년을 맞아 국토교통부가 추풍령휴게소에 세운 기념비
ⓒ 대구광역일보
충북 영동 추풍령휴게소(서울방향)에 건립된 경부고속도로 준공 50주년 기념비에 새겨진 ‘국토교통부 장관 김현미’라는 글자 중 일부가 지난 26일 훼손된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한국도로공사가 진상 파악에 나섰다.
지난 13일에도 글자가 훼손돼 이번이 벌써 2번째다.
28일 한국도로공사 등에 따르면 지난 26일 추풍령휴게소에 있는 경부고속도로 준공 50주년 기념비에 새겨진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 글자 중 ‘장관 김현미’라는 글자가 누군가에 의해 지워졌다.
이 같은 사실을 확인한 도로공사는 방수 실리콘을 걷어내고 글자를 복원했다.
지난 13일에도 이 기념비에 새겨진 ‘장관 김현미’ 글자에 누군가 물감과 테이프를 발라 놓았다가 복원한 바 있다.
이 기념비는 지난달 30일 국토교통부가 경부고속도로 개통 50주년을 기념해 건립했다.
시민 김모(56)씨는 “경부고속도로 건설의 주인공인 박정희 전 대통령의 이름이 빠져 박 전 대통령을 추종하는 사람이 불만을 품고 이같은 일을 저지른 것으로 추정된다”고 말했다.
한국도로공사는 추후 비슷한 사건이 재발할 것으로 보고 대책을 강구하고 있다.

최준경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영천시, 농식품 가공산업 발전에 박..
‘달성군 화석박물관 건립’ 뒷말 ..
안동 76세 기초생활수급자, 성금 50..
경북의 숨겨진 보물 찾아…하이스토..
대구교육청, 대구교사노조와 단체교..
포항시, 한국판 뉴딜사업 연계 스마..
‘죽전역 코아루 더리브’ 최고경쟁..
정부, 내년도 최저임금 8720원 확정..
대구시 2차 생계지원금 시민 모두 ..
최신뉴스
<본사인사>  
군위군, 8월은 주민세 납부의 달  
김천시, 시장 직인 등 18년 만에 ..  
구미시, 기준 개별주택가격(안) 열..  
영주시, “내손으로 뚝딱뚝딱 나만..  
청송군, 직거래 활성화 고추 비닐..  
통합당·예천군, 당정협의회 ..  
안동시, 올해 237억원 투입 시가지..  
울진군, 평생학습도시 조성 박차  
영덕군 영해면 노인복지회관 리모..  
‘영천시 주소갖기 행복운동’ 캠..  
경산시, 관내 주요 등산로 긴급 정..  
포항지진특별법 공청회, 시민 반발..  
경주 형산강 ‘금장대’ 새로운 야..  
‘대봉교역 태왕아너스’ 견본주택..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김성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용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