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2-11-24 오후 07:46:0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사회
제41회 대구음악제 ‘뉴 르네상스를 위하여’ 개최
조미경 기자 / 입력 : 2022년 09월 18일(일) 14:41

ⓒ 대구광역일보
지난 13일~17일까지 대구 콘서트 하우스 그랜드홀 챔버홀에서 2022 제41회 대구음악제가 ‘뉴 르네상스를 위하여’라는 부제로 매일 저녁 7시30분에 열렸다.
이번 음악제는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침체된 대구 예술의 새로운 황금기를 꿈꾼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지난 13일에는 경북도립교향악단 지휘자 백진현의 지휘로 ‘세계로 미래로’ 개막공연이 열렸고, 14일은 passion.Smile,Love 의 노래로 실용음악, 생활음악, 동요로 생활 음악인들과 함께 27개 팀의 합동공연을 펼쳤다.
15일에는 과거, 현재, 미래의 이야기라는 주제로 대구를 대표하는 작곡가와 젊은 작곡가들의 신작으로 음악제를 이어나갔다.
16일은 ‘March with me’ 오페라테 갈라 콘서트로 ‘주디타’, ‘마리차 백작부인’, ‘캔디드’ 등의 작품으로 공연이 꾸며졌다.
음악제 마지막날인 17일은 The Harmony of Generations 세대와의 화합 ‘스승과 제자의 만남’으로 가을밤을 수놓았다. 총괄기획은 이재준/피아노, 예술감독은 이지은/피아노가 맡았다.
마지막날 공연인 ‘스승과 제자의 만남’은 매진사례로 60여명이 연주회도 못보고 되돌아갈 만큼 인기가 높았다.
연주회가 마친후 한 관객은 “제자들을 돋보이게 하려는 선생님들의 배려심도 보이고, 애기들이 경험이 없으니 혹여나 무대에게 실수할까봐 세심하게 배려하는 모습이 감동이다”며 소감을 전했다.
이번 대구음악제는 41년 전통의 대구 클래식의 향연을 선보였고, 관객들에게 감동의 무대를 선사했다.
한편,방성택 대구음악협회장은 “올해는 처음으로 세대별 협회원의 참여로 오케스트라를 구성해 선보이고, 생활음악인들과 함께 무대를 꾸미는 등 유네스코 음악 창의도시 대구의 품격을 보여줄 수 있는 다양한 무대를 준비했다”고 전했다.  
조미경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코로나19 및 코로나백신 인재에 대..
2022 동북아문화관광 국제세미나 열..
조경태 의원, 경북대 강연…청년 포..
2022 대구교육시민연합 심포지엄 개..
북구청‚ 해비치 사랑의 집수..
서보영 의원, ‘홍준표 시장의 행정..
대구백화점, 본점 매각 무산 후폭풍..
윤경희가 바라는 희망 청송가…‘하..
신천지 예수교회, 대구서 대규모 행..
오도창의 풍년가…두메산골에 핀 영..
최신뉴스
계명문화대, ‘문화의 힘을 믿는다..  
포항교도소 전산실서 화재…20분 ..  
안동 옛 70사단 부지 활용 방안, ..  
김창완 계명대 창업지원단장, 2022..  
화물연대 총파업 돌입, 포항 철강..  
학교 비정규직 25일 총파업…대구 ..  
道, 공공하수도 운영·관리실태 평..  
경북도, 내년 새해농업인실용교육 ..  
경북도, 해양신기술 지원 사업 성..  
道, 유통취약농가 판로확대 지원사..  
경북도, 이차전지 혁신거버넌스 출..  
대구시 장애공감 서포터즈, 온라인..  
정부에 난임부부 지원 확대 건의  
대구시민안전테마파크, 심폐소생술..  
2022 구·군 민원행정 종합평가 우..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김성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용
등록일 : 2013년 10월 21일 /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