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4-06-19 오후 12:20:2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원격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사회
골든트라이앵글 거점 사기조직 검거
피해자 308명, 피해액 256억, 총책 37명 검거
대구광역일보 기자 / 입력 : 2024년 05월 22일(수) 10:28

미얀마, 라오스, 태국 등 3국이 만나는 골든 트라이앵글 지역에서 조직을 만들어 피해자 308명에게 256억 상당을 가로챈 총책 A씨 등 37명을 범죄단체조직과 사기 등의 혐의로 검거하고, 이 중 19명을 구속 송치했다.

또한 해외에 체류중인 또 다른 총책 B씨 등 6명에 대해서는 인터폴 적색수배를 요청하고 추적 중에 있다.

총책 A씨는 고수익 해외 취업을 미끼로 관심을 보이는 사람들에게 비행기표를 구매행 주고 태국으로 오게 한 뒤, 버스와 배를 이용해 미얀마로 밀입국 시켜 범죄조직에 가입시킨 후 이들에게서 여권과 휴대전화를 빼앗은 후 감금하고 사기 범행을 강요한 것으로 밝혀졌다.

이 과정에서 우리 대사관의 요청으로 현지 경찰에 의해 우리 국민 19명이 구출되었으며, 대구 경찰은 구출된 사람들의 입국 이후 즉시 수사에 착수했다.

범인들은 불특정 다수를 상대로 발송한 오픈채팅 대화방 초대를 통해 함께 대화방에 대포계정으로 참여한 조직원들이 주식과 가상자산으로 수익을 낸 것처럼 바람잡이 역할을 수행했다.

투자에 관심을 보이는 사람들에게는 투자 전문가를 사칭하는 개인대화방으로 유인한 후 특정 애플리케이션을 설치하도록 유도하거나, 투자관련 라이브 방송을 보거나 퀴즈 이벤트에 참여하면 현금인출이 가능한 포인트를 지급하거나, 주식 종목 추천을 하며 피해자들을 안심시킨 것으로 알려졌다.

이후 범인들은 비상장 코인을 매수하면 큰 수익을 올릴 수 있다며 투자금을 끌어모으고, 피해자들이 환급을 요구하며 수수료를 요구하는 등 시간을 끌다가 연락을 끊고 잠적하는 방식으로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피해자 308명과 피해액이 256억에 달하는 사실을 확인했으며, 현재까지 확인된 범죄수익 1억 600만원은 기소 전 추징보전을 받는 등 피해회복을 위한 범죄수익금을 계속 추적하고 있다.
대구광역일보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고용률 역대 최대라지만…대구는 여전히 어둠 터널 속..
대구 남구청 사격 '전국 1위' 명중..
포항시의회 직장 내 괴롭힘 신고 의원들 '2차 가해 중단해야..
경북도, '2024 전기산업엑스포' 개막…..
김창기, 소방공무원 정신건강상담 확대 조례안 마련..
iM뱅크, 시중은행 전환 기념 개인형IRP 행사..
북구청, 2024년 장애인평생교육이용권 지원사업..
의성군, 제1호 청년창업 결혼커플 탄생..
수성구­대구·경북 6개 대학 총학생회 제6회 수성구청년축제’..
달성군, "국가유공자 전국 최고 예우해 드립니다"...예산 ..
최신뉴스
봉화군 가사돌봄지원사업 하반기 서비스 이용자 6가구 추가..  
영주시, 여름 과일 ‘망고링’ 7월 본격 출시..  
의성군, 경북도 농식품 수출정책평가 8년 연속 수상..  
봉화군, 도내 양돈농장 ASF 발생에 따른 방역조치 추진..  
52년만에 성주가야산 법전리 신규탐방로..  
대가야 궁성 ”1500년 만에 그 실체를 드러내.....  
영주시, ‘365 열린시장실’ 운영…“시민과 소통행정”..  
의성군, 24년 세외수입시스템 사용자 전산교육..  
새마을지도자영천시협의회, 감자 1500kg 기탁..  
영덕 환경미화원들, 환경개선 봉사 구슬땀..  
제16회 청소년 우리진 축구대회 성료..  
영양군, 유통취약 사각지대 없앤다!..  
울릉태하리임오명각석문 6월의 해양유산 선정..  
청도군, 어깨동무 고향사랑기부..  
청송군, 교육발전특구 업무협약..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 주소: 대구 중구 태평로 286. 2층 / 발행인 : 김영숙 / 편집인: 김성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용
등록일 : 2023년 03월 22일 /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아00445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