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8-19 오후 10:16:3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교육-대학
계명대, 강릉 산불 현장 찾아 복구 ‘구슬땀’
교직원·학생 등 50명 피해현장서
벌목작업·건물 화재 잔여물 제거
최경수 기자 / 입력 : 2019년 04월 29일(월) 21:42

↑↑ 지난 28일 계명대 학생 40명, 직원 10명으로 구성된 봉사단이 강릉 산불피해 현장에서 복구에 힘을 쏟고 있다.
ⓒ 대구광역일보
계명대(총장) 교직원 및 학생 등 50명이 휴일을 반납하고, 28일 강릉 옥계면 산불 피해현장을 찾아 복구를 위해 구슬땀을 흘렸다.
계명카리타스봉사센터는 이번 강릉 산불 현장 복구를 위해 참가자를 모집하고 학생 40명, 교직원 10명 등으로 봉사단을 조직했다.
이들은 화재로 그을리거나 부서진 가옥들을 재정비 하고, 인근 임야의 나무 벌목작업과 화재 잔여물 제거 등 복구에 힘을 쏟았다.
봉사활동에 참가한 배준역 학생(남, 24)은 “뉴스를 통해 산불 피해 상황을 보기는 했지만, 이렇게 심각한 상황인 줄 몰랐다”며 “쉬지 않고 열심히 복구에 노력했지만 생각보다 많은 일을 못한 것 같아 안타까운 마음에 대구로 오는 발걸음이 무거웠다”고 말했다.
계명대는 산불피해 복구활동과 함께 이재민들을 위한 구호물품으로 밥상 65개를 옥계면 이재민들에게 나눠줬다.
또한, 강릉 산불로 피해를 입은 재학생들을 위해 총장 특별장학금을 전달할 계획이다.
김용선 옥계면장은 “현재 각계에서 많은 도움을 주고 있다. 성금도 많이 모이고 있다”며 “특히, 산불 피해지역을 복구하기 위한 손길을 많이 부족한데 계명대에서 멀리까지 찾아와 이렇게 도와주니 진심으로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김용일 계명대 학생부총장은 “갑작스런 산불로 피해를 입은 진심으로 위로의 말을 전한다”며 “우리들의 작은 보탬으로 희망을 잃지 말고 하루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최경수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일본산 주류제품 “OUT”
대구시의회, 日 아베정부 경제침략 ..
화성산업,강교건설 신기술 CRP거더 ..
군위군, 74주년 광복절 태극기 달기..
이승율 청도군수, 국비확보 행정안..
도농기원, 인삼 병해충 예찰체계 강..
의성군, 지방재정 신속집행 경북도 ..
상주농기센터, 맞춤형 적정 수분관..
칠곡군, 日 수출규제 기업지원 총력
경북도 한우초음파 육질진단 경진대..
최신뉴스
칠곡군, 외식산업 경쟁력 강화 ‘..  
티웨이항공, 안전 인프라 확충 속..  
포항 지진피해 주민·중소Z..  
추석선물은 우체국 쇼핑에서  
‘텅빈 지갑’ 외식 5개월째 내리..  
폭염…비뇨기 질환 요로결석 환자 ..  
여름휴가 후유증 꿀잠이 필수…  
결혼-출산 안 하는 여성, 유방암 ..  
한국당, 사기 혐의 등으로 조국 고..  
DGIST, 위 점막 재생 줄기세포 특..  
‘반일종족주의’ 저자들 오늘 조..  
영남권 5개 시·도의회 ‘지방..  
경주시립 송화도서관 9월 독서의 ..  
도서관으로 떠나는 방학여행 책과 ..  
“김천시, 장사시설 건축위원 추천..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정주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주필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