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4-21 오후 07:12:0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인물동정
제3회 선학평화상 시상식 개최
아프리카의 인권과 개발 기여
아킨우미 아데시나-
와리스 디리 공동 수상
최경수 기자 / 입력 : 2019년 02월 10일(일) 18:34

↑↑ 선학평화상 수여받는 아킨우미 아데시나 박사
ⓒ 대구광역일보
↑↑ 선학평화상 수여받는 와리스 디리 여사
ⓒ 대구광역일보
ⓒ 대구광역일보
선학평화상위원회가 지난 9일 오전 10시 잠실 롯데호텔월드 크리스탈 볼룸에서 ‘제3회 선학평화상 시상식’을 개최했다.
제3회 선학평화상 수상자는 공동수상으로 아킨우미 아데시나(Akinwumi Ayodeji Adesina, 59세, 아프리카개발은행 총재) 박사와 와리스 디리(Waris Dirie, 54세, 할례 철폐 인권운동가) 여사가 선정됐다.
위원회는 지난해 11월 22일 남아프리카공화국 케이프타운에서 수상자 발표 기자회견을 갖고 전 세계에 공식 발표한 바 있다.
아킨우미 아데시나 박사는 농업경제학자로서 지난 30년간 아프리카 농업을 혁신해 대륙 전역 수억 명의 식량안보를 개선했다.
굿거버넌스로 아프리카 대륙의 경제발전을 촉진한 공적이 크게 인정됐다.
와리스 디리 여사는 수천 년간 지속된 여성 할례(FGM: Female Genital Mutilation)의 폭력성을 전 세계에 알리고 이 악습을 근절하기 위한 국제법 제정에 앞장서 할례 위기에 처한 수억 명의 어린 소녀들을 구한 공로가 높게 평가됐다.
수상자에게는 총 100만 달러의 상금과 메달이 수여됐으며 설립자인 한학자 총재와 홍일식 선학평화상위원회 위원장이 각각 메달과 상패를 수여했다.
시상식에는 해외 전·현직 대통령 및 총리 10여 명, 아프리카 VIP 및 사업가 20명, 해외 전·현직 국회의장 및 국회의원 등 국제적 인사들이 대거 참석했다.
또한, 정관계, 학계, 재계, 언론계, 종교계를 대표하는 총 1천여 명의 인사가 참석했다.
축사를 맡은 케네스 M. 퀸 세계식량상재단 회장은 “두 수상자는 ‘아프리카의 인권과 개발 증진’에 초점을 맞춘 선학평화상의 미래 평화 아젠다를 더욱 발전시킬 것”이라고 축하의 메시지를 전했다.
특히 “21세기 인류가 직면한 가장 큰 도전은 2050년까지 100억을 돌파할 것으로 전망되는 세계인구에 대한 식량안보의 문제”라고 강조하며 “아데시나 박사는 아프리카의 농업 발전 방향을 제시해 대륙의 평화를 위한 비전을 제시했다”고 그 업적을 높게 평가했다.
아킨우미 아데시나 박사는 수상 연설을 통해 “배고픈 곳에는 평화가 있을 수 없다”며 “특히 아프리카에서 가장 혜택 받지 못한 사람들을 위해 더 많은 것을 해야하며 기아와 영양실조를 근절하는 것보다 더 중요한 것은 없다”라고 강하게 호소했다.
와리스 디리 여사는 수상 연설에서 “우리 세대에서 할례는 철폐돼야 한다”며 “여성의 권리가 존중받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싸울 것”이라고 강조했다.
홍일식 위원장은 “선학평화상은 ‘전 인류 한 가족’이라는 평화비전을 토대로 제정된 상으로 제3회 시상에서는 인류 공동의 운명을 위한 미래 평화 아젠다로 ‘아프리카의 인권과 개발’을 제시했다”고 밝혔다.
홍 위원장은 환영사를 통해 “평화로운 세계는 세상 모든 이들의 인권의 존엄이 지켜질 때 비로소 도래했다고 할 수 있을 것”이라며 “두 수상자들이 걸어온 길과 같이 따뜻한 인류애에 기반한 성찰과 실천들이 하나둘씩 모일 때 평화 문명을 위한 전 지구적 위대한 서사가 창조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선학평화상은 100만 달러(한화 11억원 상당)의 시상금과 함께 수여되며 미래세대의 평화와 복지에 현격히 공헌한 개인 또는 단체에 시상된다.
본 상은 문선명·한학자 두 분 총재의 ‘전 인류 한 가족’이라는 평화비전을 토대로 인류의 평화로운 미래를 준비하기 위해 제정된 상이다. 

최경수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복사꽃 눈길 닿는 곳마다 탄성…영..
달콤한 행복의 맛 ‘오로 정승마을 ..
영천시‚ 지역 자율형 사회서..
블랙데이 맞아 짜장면 나눔봉사
안동시 대표단, 日국제 관광도시 다..
예천군, 축구종합센터 유치 든든한 ..
구미시, 기초생활수급자 맞춤형 취..
‘청도나드리 투어버스’로 청도를 ..
경북도, 주민소득 높이는 ‘소셜 문..
“시민 모두가 배우는 學童”…여기..
최신뉴스
카자흐서 고국 품으로 오는 계봉우..  
홍준표-유시민, 유튜브 맞대결…‘..  
한국당 “개헌 없는 연동형 비례대..  
경북도 ‘찾아가는 현장 기동 감사..  
으르렁 대던 여야, 故김홍일 앞에 ..  
한국당 “불순한 좌파독재·종..  
결혼이민 여성 24명 이중언어 강사..  
경북도 ‘제22회 관광기념품 공모..  
“가족 봄 나들이, 이젠 수목원으..  
경북도-롯데백화점, 농특산물 판로..  
중국 관광객 유치 발벗고 나서  
학교도서관 융합공간으로…사서 충..  
포스텍 연구팀, 얼음 위서 2차원 ..  
영남대병원-W병원, 업무 협약 체결..  
김영하 ‘여행의 이유’ 출간과 동..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정주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주필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