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8-04 오후 09:38:2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안동
‘개방형 수장고’ 세계기록유산 전시체험관 안동서 개관
한국국학진흥원의 세계기록유산
최적의 상태로 보관, 관람객에게
쾌적한 전시관람 환경 제공한다
최준길 기자 / 입력 : 2020년 07월 05일(일) 22:12

↑↑ 세계기록유산 전시체험관
ⓒ 대구광역일보
한국국학진흥원(원장 조현재)은 세계기록유산을 국민들이 가까이 접할 수 있도록 세계기록유산 전시체험관을 개관한다. 개관행사는 7일 오전 10시 한국국학진흥원 대강당과 전정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세계기록유산 전시체험관은 한국국학진흥원이 소장한 세계기록유산을 최적의 상태로 보관하고 관람객에게 쾌적한 전시관람 환경을 제공하고자 만든 시설물이다. 문화재청과 경북도, 안동시의 재원으로 2017년 11월 착공해 지난해 12월에 완공했다.
전시체험관은 지하 1층에 현판 전문 수장고를 구비하고 지상 1층에 유교책판을 관람할 수 있는 개방형 수장고를 마련했다. 지상 2층에는 현판을 관람하는 개방형 수장고와 진흥원이 보유한 세계기록유산을 전시하고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했다.
그동안 세계기록유산은 장판각과 현판 전문수장시설에 보관돼 안정적으로 관리됐다. 그러나 세계기록유산의 안전한 보관을 위해 비공개로 운영됐기 때문에 일반인은 관람할 수 없었다.
이번 전시체험관 개관을 통해 이제 누구나 편하게 세계기록유산의 실물을 관람할 수 있게 됐다.
한편, 한국국학진흥원의 적극적인 유네스코 기록유산 등재 노력으로 2015년 ‘한국의 유교책판’, 2017년 ‘국채보상운동기록물’을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에, 2016년 ‘한국의 편액’, 2018년에는 ‘만인의 청원, 만인소’를 아시아·태평양지역 기록유산에 등재시켰다. 한국국학진흥원은 국내에서 세계기록유산을 가장 많이 보유한 기관으로 우리나라 기록유산의 가치를 한층 높여 주었으며 명실공이 기록유산의 보고(寶庫)라 할 수 있다.
향후 전시체험관 내 AR/VR 체험관이 구축되면 세계기록유산의 가치와 의미를 공유할 수 있는 장소로서 더욱 빛날 것으로 기대한다.  

최준길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제6회 대구광역일보배 골프대회 천..
대구시청 여자핸드볼팀 감독, 성 관..
DGB금융그룹, 2020 하반기 정기인사
러 선박 선원 12명 또 확진…부산항..
KCC건설, '대구 오페라 스위첸' 31..
법원, 대출 대가로 금품받은 농협 ..
“이낙연을 민주당 당대표로 뽑아주..
주한 파키스탄 대사 일행, 경산시 ..
시민추진단 “이낙연, 가덕도 신공..
최신뉴스
영주시, 소각산불없는 녹색마을 현..  
구미시, 8월 이달의 기업 ‘㈜에..  
상주시농업기술센터, ‘사이버농업..  
예천군, 코로나19 극복 농특산물 ..  
‘가족끼리 힐링 여행지’ 안동 어..  
영덕군 대둔산 둘레길 해바라기 꽃..  
고령군, 학교폭력 및 성폭력 예방..  
청도군, 농특산물 완판 경진대회 '..  
‘2020 성주 썸머아트바캉스’ 성..  
영천시, 농식품 가공산업 발전에 ..  
포항시, 한국판 뉴딜사업 연계 스..  
DGB 금융지주-현대건설기계, 글로..  
‘대봉교역 태왕아너스’, 건설명..  
㈜서한, 지역 특성 평면·분양..  
포항해경 ‘바닷물 무단사용’ 숙..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김성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용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