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1-17 오후 08:28:0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대구종합
車부품업계, ‘R&D+시장다변화’로 살길 찾는다
꾸준한 연구개발 통해 미래형
자동차시장 사업역량 강화 나서
조여은 기자 / 입력 : 2018년 11월 08일(목) 21:19

대구지역 자동차 부품회사들이 연구개발(R&D)을 통해 미래형 자동차시장에 도전장을 내미는 등 사업역량 강화에 나서고 있다.
중국을 비롯해 유럽, 인도 등 공급처도 다변화하면서 부품사 간 경쟁 우위를 확보하고 경기 부진을 극복하고 있다.
8일 대구상공회의소에 따르면 자동차 램프를 제조하는 A사는 특정 기업과의 납품 비중을 줄이면서 거래 다변화를 추진하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1차 협력사지만 국내 완성차 업체의 중국시장 부진에 따른 여파를 줄이기 위한 조처”라고 말했다.
이 회사는 부가가치가 높은 전기차와 자율주행차 등 미래형 자동차부품도 개발해 생산하고 있다.
자동차 변속기 제조업체 B사는 최근 GM과 포드, 크라이슬러, 발레오 등 해외 완성차 업체에 4년간 1800억원의 제품을 납품하는 계약을 했다.
회사 측은 자율주행차와 수소전기차 제품 개발에도 착수해 경기 부진의 여파를 넘고있다.
상용차 차축 제조업체 C사는 중국 현지 신시장을 개척해 글로벌 완성차 업체에 납품하고 있다.
상반기 기준 누적 매출액이 지난해 2405억원에서 올해 2791억원으로 16% 가량 증가헸다는 게 회사 관계자의 설명이다.
2, 3차 협력사도 자구책 마련에 나섰다.
차량 엔진과 제동장치 제조업체 D사는 연구개발을 통해 조향장치 분야에 새롭게 도전장을 내밀었다.
조여은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택시단체, ‘국토부 카풀 문건’에 ..
‘외유 추태’ 예천군의원들, 여행..
예천군민들 “대국민사과부터 하자..
“예천군의원들은 사퇴하라” 군민..
대형 사립유치원, 에듀파인 거부하..
권영진-이철우, 오늘 일일 상호교환..
“내년에도 농촌개발 공모 1위 하자..
영천시, 공직자 역량강화 교육 특강
포항 실종선원 3일째 성과 없어
한국당, 단일 지도체제 유지 확정
최신뉴스
대구·경북 우체국 직원 감성 ..  
1년 뒤 집값 국민 82% “안떨어질 ..  
사드 여파 극복했나…對中 농산물 ..  
대구은행, 모바일채널 통합플랫폼 ..  
영덕군 앞바다서 선박 침수  
사립학교 교사 채용 교육청 전면위..  
‘김천 통합관제센터 직원 해고’ ..  
2019 겨울 해병대 캠프 “도전과 ..  
권영진 시장직 유지… 벌금 90만원  
영천서 아열대 과일 ‘한라봉’ 만..  
구미시, 제6차 ‘2019년 위생업무..  
김천시, 설 대비 다중이용시설 안..  
문경시, 지역공동체 일자리·..  
‘다이빙 국가대표 1차 선발전’ ..  
경산시, 설 연휴 환경오염 예방 특..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정주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주필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