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4-04-23 오후 01:07:5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상주
상주시, 대한적십자사 상주적십자병원 이전 신축 업무협약
상주권역 의료서비스 증진을 위한 도약
대구광역일보 기자 / 입력 : 2024년 02월 22일(목) 12:13

ⓒ 대구광역일보

상주시는 지난 20일 상주적십자병원의 조속한 이전신축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상주시와 대한적십자사가 지역책임의료기관 이전 신축사업의 신속한 추진을 위해 상호 공동협력하고, 지역책임의료기관으로서의 역할 수행과 지역 보건사업을 추진하여 지역사회에 이바지한다는 내용이다.
상주적십자병원 이전신축사업에 상주시는 부지조성과 행정절차에 적극 협조하고, 대한적십자사는 예비타당성 대응과 건축 분야에 집중하여 이전신축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상주적십자병원은 지역책임의료기관으로의 기능과 역할인 감염병 등 재난 위기 대응과 필수 의료를 수행하기 위해서는 현재의 부지와 건물로는 한계가 있어 이전신축이 시급한 실정이다.
또한 상주권역은 응급의료 취약지로서 생명과 직결된 중증질환에 대한 신속한 적기 대응 확보에 취약한 상태이다.
타 권역에 대비하여 재활, 소아청소년, 산부인과 등은 부족한 상태로 운영되고 있다. 
이전되는 병원에는 응급의료센터, 심뇌혈관센터, 재활의학과 등 그동안 지역에서 시민들이 이용할 수 없던 지역완결형 의료여건 조성으로 대도시로 유출되던 환자들을 치료함으로써 지역 간의 의료 불균형 해소와 시민들의 불편함이 해소될것으로 기대했다.
이 사업을 통해 최상급 병원으로 탈바꿈 함으로써 최신 의료시스템을 갖추고 의료진 확보를 통한 협진 체계 구축으로 필수 의료서비스 제공과 감염병 대비, 공공성을 강화하여 시민을 위한 병원으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된다.
상주시는 이번 사업뿐만 아니라 2023년 12월에 개원한 공공산후조리원과 24시간 분만산부인과 운영등 시민들에게 양질의 의료서비스 제공으로 저출산과 인구감소에 대비해 지역주도형 사회서비스 정책 실현에 온 힘을 기울이고 있다.
강영석 상주시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민선 8기 공약사항인 상주적십자병원의 이전신축을 신속하게 진행하여 시민들이 가까이에서 이용할 수 있는 질 높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행정력을 집중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이경호 기자
대구광역일보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2025 APEC 대첩’ 마지막 전투.....
2024년 경북도 및 영천시 사회조사 ..
영천 청제, 올해 첫 통수 고유제 거..
영주시, 치매극복선도단체·치매안..
청송군의회, 2024년 제3차 의원간담..
청도군보건소-청도대남병원, 의료취..
김광열 영덕군수, K-전통의학 국제..
청송군, ‘8282 민원처리’1분기 운..
시민과 함께한 ‘청정 영주’ 만들..
이남철 고령군수, 저출생 극복 성금..
최신뉴스
문경찻사발축제... 대한민국 대표 ..  
영천시, 기업과 직장인 손잡고 마..  
(사)영주시관광협의회 ‘플리마켓 ..  
외국인 선생과 함께 하 우리아기 ..  
세종대왕자 태실에서 생명의 기운 ..  
영천의 미래를 위한 나눔 실천... ..  
성주군 참:한숲의 철쭉꽃 만개  
봉화군, 신규 공중보건의사 7명 배..  
봉화군의회, 제263회 임시회 폐회  
울릉군 게이트키퍼 양성교육 발대..  
청송군, 임업직불금 신청 서두르세..  
영덕군, 재정 운영 효율·투명성 ..  
울릉군, 창의적인 정책 개발 U-Box..  
김하수, 행복 청도 미래 성장 주춧..  
자연과 생명을 사랑하고 실천해요~..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고충처리인제도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 주소: 대구 중구 태평로 286. 2층 / 발행인 : 김영숙 / 편집인: 김성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용
등록일 : 2023년 03월 22일 /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아00445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