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2-23 오후 10:42:4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영주
‘영주 근대역사문화거리’ 재생 사업 첫발 내딛다
영주 근대역사문화거리
종합정비계획 수립용역
착수보고회 개최
전상기 기자 / 입력 : 2020년 02월 05일(수) 16:41

↑↑ 영주 ‘근대역사문화거리’ 재생 사업 지역 일대
ⓒ 대구광역일보
영주시는 지난 4일 시청 제1회의실에서 국가등록문화제 제720호 ‘영주 근대역사문화거리’ 재생활성화 시범사업 기본계획 수립을 위한 용역 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영주 광복로 관사골 일원의 원도심 일대는 지난 2018년 8월 근대문화유산으로서의 가치를 인정받아 전국 최초 거리단위 문화재인 ‘영주 근대역사문화거리’로 등록돼 2023년까지 문화재 활용를 통한 지역재생활성화 및 도시관광자원화를 도모하는 문화재청 공모사업에 선정된 바 있다.
이번 보고회는 ‘영주 근대역사문화거리’ 재생 사업의 첫발을 내딛는 단계로서 향후의 기본방향과 추진전략을 수립하는 용역의 착수보고회로서, 원도심 일원에 분포돼 있는 수많은 근대건축자산 및 거리경관에 대한 기초조사를 통해 기본계획 및 관리지침, 경관 가이드라인 방안 등을 도출해 향후 시범사업 세부추진계획과 사업비 확보의 기초로 활용될 전망이다.
또한 영주 근대역사문화거리를 생활 속 문화재로서 지역이 함께 숨 쉬고 더불어 사는 지속가능한 공간으로 조성하기 위해 원도심 일원의 근현대사 관련 자료를 발굴하고 수집·정리해 공간 원형과 생활상을 기록함으로서 영주 근대역사문화거리 재생사업의 기초자료로 삼을 계획이다.
시는 보고회에 참석한 각 분야 전문가들의 검토의견 및 제안사항은 실행 타당성 검토를 거쳐 종합정비계획에 적극 반영하고 문화재청과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시범사업이 차질 없이 추진할 계획이다.
장욱현 시장은 “영주 근대역사문화거리는 근대 시기 영주역 철도교통의 발달로 영주시의 발전과 생활상을 살펴볼 수 있는 핵심공간이다”며, “이곳을 해방이후 생활사 공간으로 가꾸어 다른 사업과의 차별화를 통해 근대문화유산의 보존과 활용의 성공사례가 되도록 기본계획 수립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강조했다.

전상기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핵보다 두려운 코로나19 신천지 교..
‘김형오 공관위’ 칼날 어디까지…
황교안 “대구·경북 지원 특별..
안동시, 공공시설 휴관·문화예..
‘대구 코로나’라는 대한민국 정부..
‘코로나19 확산’에 與 “불안조장..
문재인 대통령 “위기경보 ‘심각’..
세계 각국서 한국 여행 경계, 한국..
서문시장 코로나19 방역
청송군, 코로나19 지역유입 차단 ‘..
최신뉴스
의성군,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긴..  
한울본부, 울진군 전역에 ‘코로나..  
구미시, 신천지교회 전면 폐쇄 결..  
영덕군, ‘코로나19’ 확산방지 추..  
김천시, 코로나19 확진 1명 발생 ..  
경주시, 전통시장 5일장 임시 휴장..  
포항지역에 지난주 추가 확진자 4..  
포항시, ‘코로나19’ 방역 강화 ..  
경산시, ‘경산사랑(愛)카드’ 250..  
영천시, 영천·금호·신녕..  
성주군무료급식소, 취약계층에 대..  
봉화군, 봉화·춘양 5일장 휴..  
청송군, 코로나19 지역유입 차단 ..  
영주시, 해외성지 순례 여성1명 코..  
안동시, 공공시설 휴관·문화..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김성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용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