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8-09-19 오후 10:35:5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정치
‘실탄 들고 공항 검색대 통과’ 항공보안 실태 ‘허술’
김재원 의원, “국내 공항·항공사,
최근 2년 28회 항공보안법 위반”
박재성 기자 / 입력 : 2017년 10월 12일(목) 20:54

↑↑ 김재원 의원
ⓒ 대구광역일보
실탄을 소지한 채 공항 보안검색대를 통과하고, 다른 사람의 탑승권으로 비행기를 타는 등 항공보안 실태가 허술한 것으로 드러났다.
12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자유한국당 김재원(사진, 상주·군위·의성·청송) 의원이 국토교통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국내 공항과 항공사들이 최근 2년 새 항공보안법을 28차례나 위반했다.
항공사가 승객을 잘못 태우거나 공항이 승객 보안검색에 실패한 경우가 각각 6건으로 가장 많았다.
또 보안구역 출입통제 소홀 5건, 탑승권 오발권 3건, 보안서류 허위제출 2건 등으로 나타났다.
실제로 지난해 김포공항과 청주공항에서 한 승객이 위해물품인 실탄을 소지한 채 보안검색을 받았지만 적발되지 않았다.
칼을 가진 승객들이 인천공항과 청주공항을 이용했지만 아무런 제재없이 무사 통과했다.
한국공항공사와 인천국제공항공사가 보안검색에 실패한 것이다.
항공보안에 허술하긴 국내 항공사도 마찬가지다.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은 탑승권을 잘못 발권하거나 승객을 비행기에 잘못 태우는 등 신원 확인을 수 차례나 소홀히 한 것으로 드러났다.
아시아나항공과 에어부산은 정기보안 점검서류를 허위로 제출하다 국토교통부에 적발되기도 했다.
김 의원은 “항공수요는 급증하는데 반해 국내 공항과 항공사들의 보안의식은 여전히 낮고 안일하다”며 “구멍난 항공보안 시스템을 재정비할 근본적인 대책마련이 시급하다”고 지적했다.
박재성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버섯의 고장 건천, 제14회 경주버섯..
경북도, 지역 들깨 산업의 수출 경..
'9·13부동산대책' 다주택자 종부세..
포항시 지진 대피훈련, 시민 대처 ..
경북환동해본부, 찾아가는 민원실 ..
라온건설, 대구 ‘진천역 라온프라..
오중기 민주당 포항북위원장 “포항..
구미시-장사시, 20년 우정 계속 이..
‘맛과 멋’ 경북 대표음식 한자리..
금오복지관 이용 어르신께 삼계탕 ..
최신뉴스
하나님의 교회, 추석맞아 선물세트..  
경북관광공사, 경안신육원 방문 사..  
“당신의 소중한 꿈 우리가 함께 ..  
대구 경북 추석 응급·당직의..  
고객 안전하고 친절하게…청도역 ..  
대성에너지‚ 추석맞이 사랑..  
긴~ 연휴’ 잘 보내려면 온 가족 ..  
1500년 즈음 흐른 2012년 경주에 ..  
옥류관 만찬  
여야3당 대표 만난 김영남 “대장..  
남북, 상설면회소 조기 개소…이산..  
문서 속에 잠자던 ‘군사공동委’ ..  
文대통령-金위원장‚ 2+2회담..  
수면제 탄 술 먹인 뒤 금품 훔쳐 ..  
수성대학교, 링크+ 팀 프로젝트 경..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정주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주필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