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09-23 오후 10:19:5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정치
靑, 조국청문회 관철 의지 재확인…여론 역풍엔 부담 가중
“예상보다 언론 관심 더 집중…내부적으로 걱정 많다”
자녀 논문·진학 등 민감한 의혹 돌출에 당혹감 역력
박용진 민주당 의원 “민심 심각…결단 불가피한 상황”
“납득할만한 해명 필요”…여당 내 문제제기도 부담
대구광역일보 기자 / 입력 : 2019년 08월 21일(수) 20:17

↑↑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가 21일 오전 서울 종로구의 한 빌딩에 마련된 인사청문회 준비 사무실로 출근해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 대구광역일보
청와대가 연일 제기되고 있는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관련 의혹에 대해 “청문회에서 검증하자”며 정면 돌파 의지를 밝혔다.
하지만 딸의 논문과 진학 문제 등 국민 정서를 자극할 수 있는 의혹이 끊임 없이 제기되자 내부적으로는 적지 않은 부담감을 느끼는 모습이다.
윤도한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21일 춘추관에서 브리핑을 열고 “조 후보자 가족에 대한 의혹 제기가 이어지고 있다”며 “합리적인 의혹 제기도 있지만 일부 언론은 사실과 전혀 다른 의혹을 부풀리고 있기도 하다”고 지적했다.
윤 수석은 “언론이 부족한 증거로 제기한 의혹은 국회 청문회 과정에서 청문 위원들이 수집한 증거와 자료를 통해 철저히 검증 될 것으로 생각한다”며 “조국이라해서 남들과 다른 권리나 책임을 갖고 있지 않다. 다른 장관 후보자들과 동일한 방식으로 검증을 받아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는 자유한국당 등 야당이 제기하고 있는 ‘후보자 지명 철회’ 요구를 거부하면서 모든 의혹은 청문회에서 검증하자는 기존 입장을 고수한 것이다.
조 후보자 역시 정면돌파 의지를 분명히 밝히고 있다. 조 후보자는 이날 오전 인사청문회 준비 사무실에 출근하면서 자신의 딸을 둘러싼 의혹에 대해 “국민들 질책을 충분히 알고 있고 감수하겠다. 하지만 딸이 부정 입학을 했다는 의혹은 명백한 가짜 뉴스”라고 단언했다.
하지만 윤 수석이 “합리적인 의혹 제기도 있다”고 인정한 것처럼 일부 의혹에 대해서는 적잖게 부담감을 느끼는 분위기다. 조 후보자의 딸이 고교 시절 의대 인턴십 프로그램에 참여한 뒤 논문 1저자로 이름을 올린 것이 대표적이다.
후보자 자녀의 대학 진학이나 취업 관련 문제는 불법 여부와 관계 없이 국민 정서를 자극할 여지가 크다. 이 때문에 청와대는 각종 의혹에 대한 해명을 조 후보자에게 맡기고 여론의 동향을 주시하는 모습이다. 
한 청와대 관계자는 “예상했던 것보다 더 언론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는 것 같다”며 “내부적으로 걱정이 많은 것은 사실”이라고 말했다. 야당이 후보자 지명 철회를 요구하며 청와대를 압박하고 있는데다 여당 내에서도 우려가 나오고 있는 점은 큰 부담이다.
여당에서도 청와대와 다른 목소리가 나온다는 것은 이미 여론의 흐름이 불리한 쪽으로 기울고 있다는 뜻이기 때문이다. 
박용진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21일 CBS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와의 인터뷰에서 “ (민심이) 심각하다고 느낀다. 국민들이 납득하지 못하는 해명을 내놓는다면 최악의 상황으로 갈 수 밖에 없다”며 “결단이 불가피한 상황”이라고 말했다.
송영길 민주당 의원은 페이스북을 통해 “누구보다 개혁적, 원칙적, 진보적 학자로 인식된 조 후보자가 국민 정서에 맞지 않게 자녀들의 특목고 졸업과 대학·대학원 입학 과정에서 우리나라 일부 상위계층이 보여주는 일반적 행태를 보여준 건 마음을 아프게 한다”며 “이에 대한 후보자의 진솔한 해명과 배경설명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대구광역일보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청송군, 20일까지 내년도 군정 주요..
대구 도심주거지 ‘침산권’이 뜬다
경주시, 토함산 수목 경관숲 조성 1..
농협 ‘NH콕뱅크’ 가입자 5백만 돌..
기업 매출 2분기째 마이너스…수익..
10월 2일 ‘제1회 영덕 국제로봇필..
빅데이터 기반 지역관광산업 혁신 ..
1500년 전 압독국 귀족 여인 얼굴 ..
“도공·경찰, 탈의한 톨게이트..
군위군 ‘해설이 있는 발레’
최신뉴스
군위군 사회복지직공무원 청소봉사..  
문경시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주..  
상주서 전국 유교문화 학술대회 열..  
김천시, 청춘두드림 한마당  
문경시종합자원봉사센터, 2019자원..  
구미시 ‘지역아동센터 꿈나무 한..  
구미시, 포용적 복지도시로 도약  
상주시새마을회, 다문화가정 친정..  
주낙영 시장, 안강서 사랑방좌담회..  
울진군, 매화나무 가로수 특화거리..  
영덕군, 장내기생충 퇴치사업 우수..  
포항시, 태풍 피해 11억4천만원…..  
경주시, 어촌뉴딜 300 공모사업 선..  
“친절이 우리 경쟁력” 울진군 ‘..  
대구농협, 새마을부녀회 도·..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정주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주필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