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20-01-21 오후 09:21:0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전체기사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뉴스 > 정치
정세균, 청문보고서 없이 인준 표결 가닥…통과 유력
오늘 ‘정세균 총리 인준안’ 직권상정 요건 갖춰져
민주 “삼권분립 논란 상당 해소”…여론 부담 낮다 판단
대구광역일보 기자 / 입력 : 2020년 01월 12일(일) 19:26

ⓒ 대구광역일보
정세균<사진> 국무총리 후보자 인준 표결이 인사청문경과보고서 채택 없이 사실상 13일 국회 본회의 직권상정 수순을 밟아가는 양상이다. 지난 7일부터 8일까지 양일간 진행된 정 후보자 인사청문회가 이렇다 할 결정타 없이 끝났지만, 자유한국당이 사실상 인준 비협조 입장을 분명히 했기 때문이다.
심재철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지난 9일 최고위원회의에서 “정 후보자 인사청문회 결과 한국당은 도저히 적격판정을 내리기 어렵다는 판단을 할 수밖에 없다”며 “입법부 수장까지 지낸 분이 총리후보자가 되는 것은 삼권분립 정신을 훼손하는 것이어서 처음부터 부적격이었다”고 주장했다.
원내 지도부의 강경 기조하에 한국당은 인사청문회와 별개로 정 후보자 지지단체 격인 ‘국민시대’, ‘미래농촌연구회’와 화성·동탄 택지 개발 개입 의혹 관련 검증위원회 구성을 요구했지만 더불어민주당이 인사청문경과보고서 채택 조건으로 맞불을 놓으면서 불발됐다.
국회 인사청문회법 제9조는 인사청문회를 마친 날로부터 3일 이내에 심사경과보고서를 국회의장에게 제출할 것과, 정당한 이유가 없이 해당 기한을 넘길 경우 의장이 인준안을 바로 국회에 부의할 수 있다고(직권상정) 규정하고 있다. 결국 지난 8일 자정에 임박해 인사청문회가 산회하면서 주말을 제외하면 내주 13일 사실상 직권상정 요건이 갖춰지는 셈이다.  
민주당은 이 같은 배경을 바탕으로 오는 13일 본회의에서 정 후보자 인준안을 표결에 부치겠다는 입장이다. 이해찬 대표는 10일 최고위원회의에서 “13일 (형사소송법을) 국무총리 인준안과 함께 표결할 예정”이라며 “그 이후 검찰청법과 유치원3법도 조속히 처리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대구광역일보 기자  
- Copyrights ⓒ대구광역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영천시, 설 연휴 환경오염물질 배출..
와인도시 영천에서 소믈리에자격검..
DGB대구은행, 2020 설명절 대고객 ..
대성에너지, 사랑나눔 헌혈행사 펼..
북구 태전2동, 설 명절 합동 대청소..
자유한국당의 위성 정당인 미래한국..
대구 중구청 양궁단, 전국실내양궁..
道, 환동해 新북방 해양관광 벨트 ..
구미시, 박정희 역사자료관 오는 10..
道의회, 日 외무상 독도 망언 규탄
최신뉴스
‘세배는 이렇게!’  
포스텍, 양방향 메타홀로그램 개발  
현대제철 포항공장, 설 명절 선물 ..  
대구은행, 감정평가사·프로그래머..  
가스공사 채희봉 사장, 수소위원회..  
대구·경북 수출 실적 동반 감소…..  
구미대교 출근길 차량들 1시간 이..  
‘떡볶이 박물관’ 개장 하루 만에..  
‘병무청 간편인증’ 앱으로 간편..  
포항시, 설 맞아 모든 공영주차장 ..  
“전통시장 상인 여러분 힘내세요~..  
경북 학교급식 식중독 사고 크게 ..  
道의회, 日 외무상 독도 망언 규탄  
구미시, 박정희 역사자료관 오는 1..  
道, 환동해 新북방 해양관광 벨트 ..  

회사소개 인사말 윤리강령 광고 윤리강령 구독신청 조직도 광고문의 제휴문의 채용정보 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대구광역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4-86-09341/ 주소: 대구 동구 동대구로85길 60 5층 / 발행인.편집인: 김성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용
mail: dgynews@hanmail.net / Tel: 053-253-0000 / Fax : 053-253-0041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대구, 가00016
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